계룡시, 독립운동가 한훈기념관 현충시설 지정
상태바
계룡시, 독립운동가 한훈기념관 현충시설 지정
  • 뉴스인뉴스
  • 승인 2023.01.17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훈 선생 독립운동사 전파 및 지역 대표 보훈 기념관으로서 위상 정립
한훈기념관 전경 (사진=계룡시청)

[계룡=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계룡시 신도안면에 위치한 한훈기념관이 국가보훈처로부터 현충시설로 지정됐다.

현충시설이란 국가유공자의 공훈과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한 건축물·조형물·사적지·기념관 등 국민의 애국심 함양에 상당한 가치가 있다고 인정되는 시설을 말한다.

17일 계룡시에 따르면 송촌 한훈 의사는 구한말 의병활동을 시작으로 신도안(현재 계룡시 신도안면)을 독립운동의 본거지로 삼아 광복회, 광복단 결사대 활동을 거쳐 광복 이후까지 조국 수호 활동을 펼쳐 왔다고 밝혔다

시는 한훈 의사의 나라사랑 정신과 업적을 기리기 위해 선생의 활동사를 체계적으로 정리하고 후손들이 기증한 유물과 기타 역사적 자료들을 한곳에 모아 지난 21년 8월 한훈기념관을 건립했다.

시에서는 보다 체계적인 기념관 건립 및 운영 활성화를 위해 국가보훈처에 한훈기념관의 현충시설 지정을 요청했다. 국가보훈처는 기념관 실사 및 현충시설지정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작년 12월 한훈기념관을 현충시설로 지정했다.

시는 현충시설 지정을 계기로 현충시설 대상 공모사업 신청, 박람회 참여는 물론 다채로운 전시해설, 다양한 교육 및 체험프로그램을 운영 등 한훈기념관이 지역을 대표하는 보훈시설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이응우 시장은 “한훈기념관의 현충시설 지정을 계기로 한훈기념관이 시민 애국심 고취 및 한국 근현대사 학습의 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충시설 지정내용은 국가보훈처 홈페이지 현충시설 정보서비스를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 두마면 익명의 독지자...18년째 연말연시 훈훈한 온정
  • 계룡시, 계룡문화원 설립 위해... 추진윈원회 활동 움직임
  • “정남진 장흥은 대한민국 ‘통일 시작의 땅’입니다”
  • 계룡시의회, 2023년 첫 임시회 개최
  • 약물 상호작용 예측 미국FDA 수식 ‘부정확’ 원인규명
  • 장흥군, 수문 블루투어 오토캠핑장 개장 ‘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