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2023년 어르신 4,482명 일자리 창출
상태바
대전 중구, 2023년 어르신 4,482명 일자리 창출
  • 뉴스인뉴스
  • 승인 2023.01.18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신 중구청은  2023년 노인일자리와 사회활동 지원사업에 당초 160억원의 예산에서 10억원이 증가한 170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중구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 중구(구청장 김광신)는 2023년 노인일자리와 사회활동 지원사업에 당초 160억원의 예산에서 10억원이 증가한 170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총 4,482명의 사회활동 참여로 건강한 노후생활 영위에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

중구 노인일자리 사업은 동 행정복지센터, 대한노인회 중구지회, 대한노인회 시연합회, 보문복지관, 대전광역시 노인복지관, 중구시니어클럽 등 11개 수행기관에서 45개 사업으로 1월부터 12월까지 실시된다.

사회참여를 지원하는 ▲공익형 사업에는 청소년아동안전지킴이, 근린생활시설지원, 방문노인상담, 도시철도 안전도우미, 전통시장 서포터즈 등 3,444명이 참여한다.

창업지원을 통한 수익 창출이 목적인 ▲시장형 사업에는 시니어택배, 새싹급식도우미 등 377명이 참여하며, 전문성을 활용해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서비스형 사업에는 중구새싹지킴이, 장애인․노인복지․다문화 복지 시설 도우미 등 551명, 구인․구직을 돕는 ▲취업알선형사업에는 110명이 참여한다.

2023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발대식은 2월까지 수행기관별로 개최될 예정이다.

김광신 청장은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안정적인 소득 활동을 통해서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 두마면 익명의 독지자...18년째 연말연시 훈훈한 온정
  • 계룡시, 계룡문화원 설립 위해... 추진윈원회 활동 움직임
  • “정남진 장흥은 대한민국 ‘통일 시작의 땅’입니다”
  • 계룡시의회, 2023년 첫 임시회 개최
  • 약물 상호작용 예측 미국FDA 수식 ‘부정확’ 원인규명
  • 장흥군, 수문 블루투어 오토캠핑장 개장 ‘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