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희 시장, 4개월간 급여 30% 기부
상태바
이춘희 시장, 4개월간 급여 30% 기부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3.25 0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시청 전 직원 자발적 성금 모금 운동 전개

 

【세종=뉴스인뉴스】정은혜 기자 = 이춘희 세종시장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과 소상공인들의 고통을 분담하고자 4개월간 급여의 30%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하기로 했다.

이번 결정은 대통령과 장·차관급 이상 고위 공무원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국민 고통을 분담하고자 급여를 반납하기로 한 결정에 동참하는 차원이다.

이춘희 시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지역 소상공인은 물론, 시민 모두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각계각층의 급여 기부 릴레이가 어려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 시장은 “이번 결정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시청 공직자 기부 행렬의 마중물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 취약계층 지원과 지역 경제 살리기에 전 공직자가 온힘을 다해 대처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공직자 기부 행렬의 일환으로 31일까지 전 직원이 자발적으로 성금 모금 운동을 추진한다.

시는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해 공무원 솔선수범 차원에서 구내식당 휴무일수 확대, 성과상여금 및 맞춤형복지포인트 조기집행, 확진자 방문식당 전 직원 이용 독려 등의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의 역사인물 '사애리시' 선교사 '국민훈장 동백장'
  • 장흥군, 해동사서 안중근 의사 순국 110 주년 추모
  • 코로나19, 대전 #29-31 확진자 발생
  • 세종시, 코로나19 해수부 등 중앙부처 공무원 관련 감염
  • “대전시 지역화폐의 이름을 지어주세요”
  • 【속보】 대전시, '코로나19' 32-33번째 확진자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