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사이 코로나19, 대전 26-28번 3명 확진자 발생
상태바
밤사이 코로나19, 대전 26-28번 3명 확진자 발생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3.25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청 전경사진 (사진=대전시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시는 밤 사이에 확진자가 3명이 발생하여 코로나19 확진자가 총 28명이 되었다.

26번 확진자는 서구 만년동(ㅇㅇ 아파트)에 거주하는 60대 여성으로 3월 21일까지 남미와 미국(뉴욕)을 방문하고 22일 입국하였다.

입국 후 서울 자녀집에 머물다 3월 24일 대전으로 이동해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

26번 동선은 대전 이동 前 서울 내 동선은 서울 송파구보건소에서 파악 중이며, 대전 내 특별한 동선은 없고, 접촉자는 확진자의 자녀 1명(서울 거주)으로 확인됐다.

확진자는 어제 오후 11시 충남대병원 음압병상에 입원조치되었으며, 추가 동선과 접촉자는 심층역학조사가 끝나는 대로 방역 및 자가격리 조치하고 언론에 공개할 것이다.

27번 확진자는 유성구 죽동(ㅇㅇ아파트)에 거주하는 40대 여성으로 25번 확진자의 지인으로 파악된다.

최초 3월 9일 증상이 발현해 어제(3.24) 유성구보건소에서 검체 채취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

3월 8일부터 23일까지 직장과 함께 서구와 유성구 소재 식당 등을 다수 방문한 것으로 파악되었으며, 심층역학조사를 통해 유의미한 동선을 확인하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주요 동선으로는 3월 13일 탄방동 소재 바다향기 식당과 퀸노래방, 3월 19․20․21일 세 차례에 걸쳐 둔산동 소재 새둔산 여성전용 불한증막 등을 방문했다.

접촉자로 현재 파악된 사람은 확진자의 자녀 2명과 지인, 직장동료 등 15명으로 진단검사를 실시 중이다.

확진자는 오늘 오후 충남대학교 병원에 입원 조치할 예정이며, 현재 확인된 접촉자는 자가격리 조치하고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향후 심층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방역조치 등을 완료하고 市 홈페이지와 언론에 공개할 것이다.

28번 확진자는 동구 거주하는 20대 남성으로 2월 5일부터 미국에 체류(교환학생) 중이었으며, 3월 21일 입국하였다.

미국에서 같이 생활하던 친구가 3월 23일 확진판정을 받았다는 연락에 따라 3월 24일 한국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채취 후 확진판정을 받았다.

동선은 3월 21일 입국 후 자택에 머물렀다. 대전 내 특별한 동선과 접촉자는 없음을 확인되었다.

오늘 오후(14:00) 충남대병원으로 입원하였으며, 추가 동선과 접촉자는 심층역학조사가 끝나는 대로 확인 후 공개 할 것이다.

최근 확진자 발생 추세를 보면, 국외유입에 따른 감염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대전시는 중앙재해대책본부와 협력하여 외국에서 귀국하는 대전시민의 수송 및 격리 등 국외유입에 의한 코로나19 지역확산을 막기 위한 조치를 최선을 다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의 역사인물 '사애리시' 선교사 '국민훈장 동백장'
  • 장흥군, 해동사서 안중근 의사 순국 110 주년 추모
  • 코로나19, 대전 #29-31 확진자 발생
  • 세종시, 코로나19 해수부 등 중앙부처 공무원 관련 감염
  • “대전시 지역화폐의 이름을 지어주세요”
  • 【속보】 대전시, '코로나19' 32-33번째 확진자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