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화려한 개막...7개월간 대장정
상태바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화려한 개막...7개월간 대장정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3.04.01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뉴스인뉴스] 2023년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가 31일 오후 6시 동천수상특설무대에서 화려하게 개막식 가졌다. 앞으로 7개월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이날 개막식에는 윤석열 대통령 내외와 전남도시사 등 각계 장·차관, 국회의원, 외국대사관, 여야 국회의원,, 각 기관장 등이 참석했다.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막식 (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환영사를 통해“상상초월 오감 만족의 매력을 선보인 세계 최고의 정원 도시 전남 순천에 오신 것을 환영한다”며“ 순천만 국가정원과 유네스코 자연유산 개별정원을 중심으로 세계적인 남해안 해양관광벨트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축사에서 “순천은 도시 전체가 생태도시 정원도시로 만들어 가는 가장 인기있는 관광지가 됐다”며“ 순천이 호남과 대한민국 발전의 핵심 거점이 되로록 제대로 챙기겠다”고 약속했다.

김영록 전남도시사가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이어 “호남의 발전이 대한민국의 발전이며, 대한민국이 잘 되는 것이 호남이 잘되는 것”이라며: 지역은 스스로 비교우위의 성장동력을 찾아 키우고, 중앙정부는 이를 뒷받침해야 한다는 지방균형발전과 철학이 일치하는 도시“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중앙정부는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호남의 발전이 대한민국이 잘 되는 것이다. 호남지역은 스스로 비교우이의 성정동력을 찾아 키우고 있다"며" 중앙정부는 이를 뒷받침하여 지방균형발전 철학과 일치하는 도시“라고 평가했다.

전남 장흥군 김성 군수(왼쪽 첫번째)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룡시 공무원 공영개발 자금 100억원 파생상품에 투자한 사실... 뒤늦게 내부 감사 통해 적발
  • 시민연대 6개단체, ' 음란·선정적 퀴어 활동 개최 '반대'
  • 계룡군문화축제인 지상군페스티벌ㆍKADEX와 2024년 10월 동시에 열려
  • 세종 oo유치원들이 탑승한 차량에서 화재 발생...조기 발견 후 큰 피해 막아
  • 세종시 종합체육시설, 기재부 타당성재조사 통과...’2027 하계U대회 맞춰 건립
  • 부총리 겸 이주호 교육부장관 대전 방문, 설동호 교육감 만나...상호 존중하는 문화 조성 위한 의견 나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