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지역화폐‘여민전’상권활성화 한몫...300억 기대
상태바
세종시 지역화폐‘여민전’상권활성화 한몫...300억 기대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6.04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이후 300억 판매, 259억 결제… 소비 진작에 큰 기여
앱 가입자 7만 4,561명 세종시 성인 인구의 29% 가입

 

이춘희 세종시장이 4일 기자브리핑을 통해 세종시 지역화페 '여민전'이 지역 상권활성화에 크게 한몫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하고 있다. (사진=세종시청)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세종시 지역화폐 ‘여민전’이 지역 상권활성화에 크게 한몫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4일 브리핑을 통해 지역화인 여민전이 지난3월 3일 출시된 이후 300억 원이 판매되었고 259억 원 사용됨으로써 소비 진전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난 3일 현재 여민전 앱 가입자는 세종시 전체 성인 인구(25만 6,942명, 4월 기준)의 29.0%에 해당하는 7만 4,561명에 이르고 있으며, 관내 외 7개 공공기관에서도 여민전을 구매하는 등 지역 경제 살리기 동참 등으로 4억6천만 원을 구매했다고 말했다.

당초 70억 원을 우선 발행하고, 향후 소비 추세를 고려해 발행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침체 된 지역 상권을 살리기 위해 발행규모를 370억 원으로 대폭 확대했다.

또한, 시민 여러분의 요청에 따라 지난 3월 한 달간 운영 예정이었던 10% 캐시백 혜택을 6월까지 연장 운영하는 한편, 여민전이 조기에 소진되는 것을 막기 위해 월별로 발행액을 분산하여 운영하고 있다.

여민전은 시민들의 큰 호응으로 지난 3월 3일 출시된 이후, 300억 원이 판매되었고, 259억 원이 사용됨으로써 소비 진작에 크게 기여 한 것으로 나타났다.

3월분은 28일, 4월분은 20일, 특히 5월분과 6월분은 단 하루 만에 모두 판매되었고 이러한 성과에 힘입어 지난 5월 27일 고, ‘2020 고객사랑 브랜드대상’에서 지역화폐 부문 대상을 수여했다.

출시 후 여민전 사용(3~4월 결제액 151억 7,700만원) 업종으로 요식업이 29.7%로 가장 많았고, 소매점(슈퍼마켓, 편의점 등) 15.1%, 식음료(제과제빵, 농축산물 등) 12.2% 순으로 나타났으며, 사용 연령층은 사회활동이 활발한 30~40대의 비율이 77.9%로 가장 높았고, 50대 12.5%, 20대 5.61%, 60대 이상이 3.3%로 나타났다.

시는 시민들이 보다 많은 여민전을 사용할 수 있도록 6월부터 월별 개인 구매 한도를 당초 50만원에서 30만원으로 조정했다고 말했다.

또한, 읍면지역 주민이나 어르신들도 여민전을 쉽게 발급받을 수 있도록 지난 5월 28일부터 관내 NH농협 60개소에서 여민전 카드를 발급하고 있다.

우리 시는 이번 추경에 하반기(7~12월) 발행 예산으로 370억 원을(캐시백 18억원) 편성한 상태이며, 앞으로 정부의 3차 추경이 확정되는 대로 하반기 여민전 발행 규모를 최종적으로 결정할 방침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시민의 관심속에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하며,“‘참여, 상생, 세종사랑 등 공동체의 가치를 담은 지역화폐 여민전이 지역경제를 살리는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적극적인 이용을 당부드린다”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밭제일장로교회, 김종진 담임목사 위임 및 임직 감사예배
  • 건설소장(142번), 백화점세이(143번), 남 50대(144번),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 대전서 코로나19 치료받던 125번째 여성(70대) 숨져... 지역 2번째
  • 천동초 학생 검체 채취, 방역소독...학생, 교직원 862명 전원 음성
  • 대전시, 급속도로 퍼져가는 코로나19... 8명의 검사 체취 의뢰
  • 【속보】 대전,‘코로나19’ 47-49 확진자 3명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