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살아 숨 쉬는 산책로 함께 걸어요”
상태바
“역사 살아 숨 쉬는 산책로 함께 걸어요”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6.05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호수공원 내 전시벽·횃불열주 설치…8일부터 개방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산책로 (사진=세종시청)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세종시는 세종호수공원 내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산책로 조성을 마무리하고 오는 8일부터 일반 시민에게 개방한다.

세종호수공원 내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산책로 (사진=세종시청)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산책로는 시가 지난해 12월부터 세종호수공원 푸른들판 일부에 국비 3억 원, 시비 3억 원 등 사업비 6억 원을 투입해 폭 16.5m, 길이 111m 규모로 조성됐다.

특히 산책로는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정신을 기록한 다채로운 전시벽과 횃불열주(列柱)를 설치해 역사의 의미를 되새기는 뜻 깊은 장소로 꾸며졌다.

또, 산책로 주변에 낙우송 23주, 영산홍 1,000주 등을 심고, 곳곳에 경관조명 38개를 설치해 호수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자연 속에서 편히 쉴 수 있도록 했다.

민홍기 복지정책과장은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산책로는 시민들이 편히 즐길 수 있는 도심 보행길이자 3·1운동 역사의 정신을 계승한 의미 있는 장소가 될 것”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밭제일장로교회, 김종진 담임목사 위임 및 임직 감사예배
  • 건설소장(142번), 백화점세이(143번), 남 50대(144번),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 대전서 코로나19 치료받던 125번째 여성(70대) 숨져... 지역 2번째
  • 천동초 학생 검체 채취, 방역소독...학생, 교직원 862명 전원 음성
  • 대전시, 급속도로 퍼져가는 코로나19... 8명의 검사 체취 의뢰
  • 【속보】 대전,‘코로나19’ 47-49 확진자 3명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