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코로나19’6명 확진자 발생
상태바
대전,‘코로나19’6명 확진자 발생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6.23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단계방문판매업소를 중심으로 위법·불법 사항 여부에 대해 오늘 중 경찰에 수사의뢰
허태정 대전시장 긴급 브리핑 (사진=대전시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23일 오전 10시 현재 대전시‘코로나19’ 확진자가 6명(85-90번)이 추가 발생했다.

대전시 코로나19 확진자 총 수는 90명이 됐다.

85번 확진자(산성동, 60대 여)는 83번 확진자의 배우자로 6.17일 부터 증상이 발현되었으며 6.22일 중구 보건소에서 검사받고 확진 판정되었다.

86번 확진자(변동, 60대 남)는 6. 18일부터 증상이 발현되어 6.22일 대전성모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고 확진 판정되었으며 발병경위는 역학조사 진행 중이다.

87번 확진자(흑석동, 60대 남), 88번 확진자(용두동, 60대 여)는 탄방동 둔산전자타운 방문자로 6. 22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검사받고 6. 23일 확진판정 받았다.

89번 확진자(상대동, 50대 남)는 경하온천호텔 남성사우나를 방문한 이력이 있으며 6. 17일부터 증상이 발현되어 6. 22일 검사받고 6. 23일 확진판정 됐다.

90번 확진자(정림동, 60대 여)는 84번 접촉자로 6. 22일 검사받고 6. 23일 확진판정 되었다.

한편 공주 2번 확진자가 3일(6.15~6.17)동안 둔산동 대한토지법인 콜센터에 근무한 이력이 확인되어 해당 시설을 방역소독 및 폐쇄하고 근무자 49명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했다.

이와 관련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날 오전 비대면 온라인 브리핑을 갖고 “최근 우리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가 심각하고 엄중한 상황으로 주요 감염경로를 파악하는데 시와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들이 심층조사를 하고 있다"면서 "시민여러분들의 자발적인 검사 참여와 방역수칙 이행이 더욱 절실한 때이므로 많은 협조"를 당부했다.

또한 "밀집, 밀폐, 밀접한 다중이 모이는 장소 방문을 자제해 주시고, 특히 식사나 회의 등 소규모 모임을 통한 감염사례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고강도 생활 속 거리두기 강조기간인 7월 5일 까지 모임활동을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주요 발생 장소로 드러난 다단계방문판매업소를 중심으로 위법·불법 사항 여부에 대해 오늘 중 경찰에 수사의뢰하고, 대전시 뿐만 아니라 인접 충청권과의 유기적인 공조체계를 통해 권역내 병상 공동활용 및 공동방역 협력을 제안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밭제일장로교회, 김종진 담임목사 위임 및 임직 감사예배
  • 건설소장(142번), 백화점세이(143번), 남 50대(144번),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 대전서 코로나19 치료받던 125번째 여성(70대) 숨져... 지역 2번째
  • 천동초 학생 검체 채취, 방역소독...학생, 교직원 862명 전원 음성
  • 대전시, 급속도로 퍼져가는 코로나19... 8명의 검사 체취 의뢰
  • 【속보】 대전,‘코로나19’ 47-49 확진자 3명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