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계 둘레길 등 국가지점번호판 설치
상태바
세종시계 둘레길 등 국가지점번호판 설치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6.28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사고 발생 시 위치 안내·인명 구조에 활용
세종시 국가지점번호판근접 (사진=세종시청)
세종시 국가지점번호판근접 (사진=세종시청)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세종시가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세종시계 둘레길 등 주요 등산로 5곳에 국가지점번호판 54개를 설치했다.

국가지점번호는 산악‧강변 등 도로명주소가 부여되지 않는 비거주지역의 위치정보를 표시하는 번호로, 한글 2자리와 숫자 8자리로 구성된다.

특히 재난·사고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설치된 국가지점번호판의 번호를 119에 알려주면 신속한 현장 출동이 가능하다.

이번에 설치한 국가지점번호판은 ▲세종시계 둘레길 9구간(동림산·망경산) 19개 ▲둘레길 3구간(장군산) 8개 ▲연동면 황우산 7개 ▲연동면 아미산 2개 ▲원수산 둘레길 18개다.

최필순 토지정보과장은 “시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국가지점번호판을 지속적으로 설치·관리할 계획”이라며 “응급상황 시 신속한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국가지점번호판을 적극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밭제일장로교회, 김종진 담임목사 위임 및 임직 감사예배
  • 건설소장(142번), 백화점세이(143번), 남 50대(144번),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 대전서 코로나19 치료받던 125번째 여성(70대) 숨져... 지역 2번째
  • 천동초 학생 검체 채취, 방역소독...학생, 교직원 862명 전원 음성
  • 대전시, 급속도로 퍼져가는 코로나19... 8명의 검사 체취 의뢰
  • 【속보】 대전,‘코로나19’ 47-49 확진자 3명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