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 코로나19 치료받던 125번째 여성(70대) 숨져... 지역 2번째
상태바
대전서 코로나19 치료받던 125번째 여성(70대) 숨져... 지역 2번째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7.05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5일 대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70대 여성이 숨졌다.

이어, 대전지역에서 치료 중 숨진 감염자가 두 번째이다.

대전시에 따르면 서구 월평동에 거주하는 이 여성(125번)은 대전지역 88번 환자의 접촉자로 지난 2일 확정됐다.

중구 거주 60대 여성인 88벙 확진자는 여러 확진자가 나온 서구 괴정동 오렌지타운을 지난달 18일 오후 방문한 뒤 2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전시에서 지난달 2일 19번 확진자(79세)가 충남대병원서 격리치료 중 숨진 데 이어 두 번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대전시, 광역알뜰교통카드 대중교통요금 최대 50%까지 할인
  • 박병석 국회의장, 집중호우 피해현장 방문
  • 대전경찰청, 불법 주ㆍ정차 차량 집중단속 들어간다.
  • 시내버스 213번 노선, 5일부터 신설운행
  • 대전창업허브 개관식...허 시장 첫 번째 스타트업 메카 약속 이행
  • 대덕구청 여자화장실서 ‘불법촬영카메라 범인’은 현직 男 공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