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의 과학자와 미래의 과학자가 만난다
상태바
대덕의 과학자와 미래의 과학자가 만난다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3.09.14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덕특구 출범 50주년 기념 과학 멘토링 프로그램 추진
▲ 대전시청 전경( 사진=대전시)

[뉴스인뉴스] 대전시는 대덕연구개발특구 출범 50주년을 맞아 대덕의 과학기술인과 지역 학생들을 연결해 주는 과학 멘토링 프로그램인 ‘나의 과학자’를 추진한다.

본 사업은 ‘따뜻한과학마을 벽돌한장과 대한여성과학기술인회 소속의 과학기술인이‘대전영재페스티벌’에 참가하는 학생의 탐구 아이템에 대해 멘토링 하는 프로그램이다.

그동안 과학에 관심 있는 초·중학생이 팀을 이뤄 독창적인 아이템을 구상하고 경쟁하는 과정을 거쳐, 60개의 영재페스티벌 참가팀이 확정됐다.

시는 우수한 역량을 가진 과학기술인이 참가 학생의 성과물을 고도화하기 위한 과학 멘토링을 지원함으로써, 참가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이번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9월 14일부터 27일까지 멘토 과학자 1명이 2개 팀씩 맡아 학생 스스로 주도적인 탐구를 할 수 있도록 자유로운 토론 방식으로 멘토링을 진행한다.

그리고 10월 초, 멘토링을 통해 발전시킨 탐구 아이템을 공유· 점검하는 ‘성과 공유회’를 대전시청에서 연다.

이어 대덕특구의 젊은 로봇 공학자인 한국원자력연구원 박종원 박사가 ‘미래를 달리는 로봇’을 주제로 강연을 이어간다.

이석봉 대전시 경제과학부시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미래 과학자를 꿈꾸는 청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어디서나 쉽게 접할 수 있는 과학 콘텐츠 개발로 시민에게 더 가까운 과학도시 대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과학자와 학생의 노력이 더해진 ‘영재 페스티벌’의 결과물은 대한민국 대표 과학축제인 ‘2023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세종지회 첫 출범식 개최...28일 오후 2시 세종전통문화체험관에서
  • 계룡시 일자리종합지원센터 확장 이전 개소식
  • 대덕구의회의원들 8명 모두와 직원 등 13명 수천만원 들여 해외연수 뒤늦은 논란
  • [부고] 이재경(대전시의회 의원)씨 모 친상
  • 515억 기부한 정문술 전 미래산업 회장 별세..."부를 대물림 않겠다"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세종지회 출범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