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내달 10일까지 ‘알밤줍기 체험행사’ 운영
상태바
공주시, 내달 10일까지 ‘알밤줍기 체험행사’ 운영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09.07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는 밤 수확철을 맞아 이달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알밤줍기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제공=공주시청)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밤 수확철을 맞아 이달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알밤줍기 체험행사를 진행한다.

알밤줍기 체험행사는 알밤농가의 소득 증대와 농촌 일손부족을 해결하고 도시민들의 농촌 체험활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관내 20여 밤 농가에서 참여한다.

체험비는 입장료를 포함해 1인당 1만원에서 1만 5천원이며, 직접 주은 알밤은 2.5kg에서 3.5kg까지 가져갈 수 있다.

체험 가능한 밤 농가는 공주시청 홈페이지(www.gong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체험활동을 하려면 농가 방문일과 체험비 등을 사전 문의해 예약하면 된다.

시는 체험활동 진행 시 온도 측정과 마스크 착용, 출입명부 작성 등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소수 인원 단위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기형 산림경영과장은 “알밤줍기 체험행사는 농가에서는 일손을 덜어주고, 체험객에게는 알밤을 값싸게 구입할 수 있는 일석이조 효과가 있다”며, “공주밤의 우수성을 알리고 도시민들에게 뜻깊은 체험 기회를 제공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남진산업고 윤정현 교사 ‘글로벌 교사상 파이널 10인’ 선정
  • 정남진산업고 백준상,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 행안부장관상 수상
  • 공주시, 공주문화재단 창립총회…임원 임명장 수여
  • 대전비엔날레 2020 인공지능 : '햇살은 유리창을 잃고'
  • 정림동 코스모스 아파트 침수 가구, 추석은 편안한 집에서~
  • 코로나 이후 불가역적 시대변화 예상, 행정이 먼저 대응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