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청장, 주민접촉형 경찰활동 우수자 격려
상태바
대전청장, 주민접촉형 경찰활동 우수자 격려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10.06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제적·예방적 순찰 강화로 목척교 아래 도박 신고 대폭 감소
이규문 대전경찰청장은 지난 5일 동부경찰서 대전역지구대를 방문해 주민접촉형 경찰활동 우수자를 포상하고 가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대전지방경찰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이규문 대전경찰청장은 지난 5일 동부경찰서 대전역지구대를 방문해 주민접촉형 경찰활동 우수자를 포상하고 격려했다.

대전역지구대는 주민들의 거듭된 불안신고와 GeoPros(지리적 프로파일링) 시스템을 통해 범죄취약지로 분석된 동구 목척교 아래에서 거점근무 등 주민접촉형 경찰활동을 실시해 윷놀이 등 상습 도박과 음주·흡연 등 주민 불안요소를 크게 개선해왔다.

특히, 오후부터 초저녁 시간을 중심으로 3주간 목척교 일대 도보 순찰을 강화하고 거점근무를 통해 도박과 음주·흡연 등 기초 무질서 행위를 집중적으로 단속하고 마스크 미착용 등 코로나 방역지침준수 홍보를 병행한 결과, 지난 8월 목척교 아래에서 접수된 도박 관련 신고는 총 19건에서 9월은 23일까지 3주간 5건으로 줄어 전월 대비 약 73% 감소하는 등 가시적인 효과가 나타났다.

이규문 청장은 “경찰의 지속적인 관심과 선제적·예방적 순찰활동으로 주민들의 불안요인을 크게 해소시킬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주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어려운 문제 해결을 위한 경찰활동에 집중해달라”고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장흥군, 가을여행 ‘천관산도립공원' 탐방객 위해 ‘등산로 정비’ 완료
  • 2017년 12월 이후, 한국원자력연구원 방폐물 3년 만에 반출 재개
  • 허태정 시장, 추석 명절 앞두고 민생현장 살펴
  • 공주시, 추석 명절 앞두고 사랑의 음식 나눔 ‘훈훈’
  • 대전경찰, 개천절 상경집회 참석 시 형사처벌대상 될 수 있다고 밝혀
  • 공주·부여·청양 생활권협의회, 상생발전 협력사업 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