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김연수 교수팀, 범부처 의료기기 연구개발사업 선정
상태바
건양대병원 김연수 교수팀, 범부처 의료기기 연구개발사업 선정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10.1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술용 광융합 영상장비 개발 및 임상시험 진행
김연수 건양대병원 이비인후과 교수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건양대병원 이비인후과 김연수 교수 연구팀이 ‘2020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사업’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연구사업은 건양대병원을 비롯해 분당서울대병원, KAIST, 단국대병원, ㈜아이빔테크놀로지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수술용 광융합 영상장비 개발’과제에 최종 선정되어 사업을 진행한다.

연구팀은 4년 4개월의 연구기간 동안 총 70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세계 최초 수술실 내 진단보조시스템 탑재 광융합 수술기기 개발 및 식약처 인허가를 위한 임상시험을 진행한다.

건양대병원 김연수 교수는 이번 국책사업에서 원내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사업을 운영중인 의료기기융합센터와 함께 의료기기의 다기관·허가용 임상시험 및 인허가 컨설팅을 담당한다.

이번에 개발되는 실시간 생체 광융합 진단보조 시스템은 기존의 수술현장에서 직접 판단할 수 없는 암 조직 병변을 실시간으로 확인함으로써, 암 조직의 최소절제 및 수술시간 단축을 통한 환자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건양대병원 이비인후과 김연수 교수는 “3개 대학병원의 두경부암 임상전문가가 개발에 참여하는 만큼, 임상현장에 최적화된 장비를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장흥군, 가을여행 ‘천관산도립공원' 탐방객 위해 ‘등산로 정비’ 완료
  • 2017년 12월 이후, 한국원자력연구원 방폐물 3년 만에 반출 재개
  • 허태정 시장, 추석 명절 앞두고 민생현장 살펴
  • 공주시, 추석 명절 앞두고 사랑의 음식 나눔 ‘훈훈’
  • 대전경찰, 개천절 상경집회 참석 시 형사처벌대상 될 수 있다고 밝혀
  • 국내 최초 도심형 국립수목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