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 1인당 2억원 상당 파격 장학금 신설
상태바
충남대, 1인당 2억원 상당 파격 장학금 신설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10.21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사⸱석사⸱박사까지 지원하는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
이진숙 총장 공약 ‘우수인재 유치 및 육성’ 실천
충남대학교 교문 (사진=충남대학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충남대가 ‘슈퍼 엘리트’의 신입생 시절부터 박사과정까지 등록금과 생활비, 기숙사비 등 모든 것을 지원합니다”

충남대학교(총장 이진숙)가 학사부터 박사과정까지 등록금과 학업장려금으로 1인당 2억원 상당의 장학금을 지원하는 파격적인 장학금인 ‘CNU Honor Scholarship’을 신설했다.

이번에 새로 신설돼 내년 신입생부터 선발하는 이 장학금은 충남대 학사, 석사, 박사 전 과정의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고, 학기당 750만원의 학업 장려금을 지원한다. 또, 학부 졸업 후 해외 유수의 대학에 유학할 경우 석사과정 4천만원, 박사과정 6천만원의 해외 유학 장려금도 지원된다.

이와 함께, 재학기간 동안 학생생활관 우선 배정 및 생활관비 면제, 글로벌 파견 프로그램(CNU GHS) 우선 선발의 특혜도 주어진다.

‘CNU Honor Scholarship’에 선발되면 이공계 학생이 충남대에서 학⸳석⸳박사과정을 이수 할 경우 약 2억원에 가까운 장학 혜택을 받는다. 학⸳석⸳박사 등록금 5,100만원, 학업장려금 1억 3,500만원, 학생생활관비 1,080만원 등 총 1억 9,680만원이 지원된다. 이 장학금은 국내 국공립, 사립대학 통틀어 가장 큰 규모로 알려지고 있다.

선발 대상은 수능성적 전 영역(국어, 영어, 수학, 탐구) 1등급인 최상위권 학생(특정학과 편중 방지 및 다양한 학문분야 지원을 위해 의예, 수의예, 약학 제외)으로, 2021학년도 신입생부터 해당된다.

‘CNU Honor Scholarship’은 이진숙 총장이 후보자 시절 거점국립대가 지역의 우수인재를 유치하고 끝까지 육성하기 위해 내 놓았던 공약으로, 이 총장은 취임 직후 관련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장학제도 신설을 논의해 왔다.

충남대 이진숙 총장은 “우수한 인재가 지역의 거점국립대학교에서 학업에만 전념하면서 꿈을 키워갈 수 있는 파격적인 장학제도가 필요해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를 신설했다”며 “충남대학교 미래 100년의 발전을 이끌 인재를 유치하고 그 인재를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진숙 총장은 “충남대에 입학한 ‘슈퍼 엘리트’가 충남대는 물론 해외 유수의 대학에서 석사, 박사과정을 공부할 경우도 지원해, 그 학생이 다시 충남대로 돌아와 후학 양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며 “‘CNU Honor Scholarship’이 지역 대학이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는 대표적인 장학제도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확진자 대전(216번), 이제 말할 수 있다. (1)
  • 코로나19 대전(216번) 확진자 이제는 말할 수 있다 (2)
  • 청정지역 공주시 - 코로나19 비상대응체제 돌입
  • 대전 우리말회, 대화동 청소년가정 연탄 2,100장 전달
  • 공주시, 요양병원서 코로나19 13명 집단 발생
  • 기차 여행객이 뽑은 ‘2020 최고의 여행지’ 장흥군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