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의회, 제253회 임시회 구정질문 펼쳐
상태바
대전 동구의회, 제253회 임시회 구정질문 펼쳐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10.26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날카로운 질의로 문제점 지적 및 대안 제시
신은옥 의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시 동구의회(의장 박민자)는 26일, 제253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개최하고 집행부를 대상으로 구정질문을 펼쳤다.

이번 구정질문에서는 3명의 의원이 총 9건의 구정 주요 현안에 대해 날카로운 질의로 문제점을 지적하며 정책적 대안도 제시했다.

먼저, 신은옥 의원은 ▴재활용 선별센터 이전방안 마련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노후화된 작업차량 교체 ▴경비 노동자의 권익 보호와 환경보호를 위한 공동주택 경비실 미니 태양광 무상 보급사업 추진 ▴근대문화유산을 활용한 관광 동구 활성화 방안 마련을 제기했다.

유승희 의원

유승희 의원은 ▴주택밀집지역 주차난 해소를 위한 포켓주차장, 쌈지주차장 등 소규모 공영주차장 조성 방안 ▴도시의 가치를 높이고 지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목적 광장의 도시공원 조성 방안 ▴각종 연구개발 용역사업 실시 후 결과물에 대한 실효성 향상 방안과 사후 관리 대책은 무엇인지 질의했다.

강화평 의원

강화평 의원은 ▴지속가능하고 공정한 관광을 위해 관광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 및 평가지표 도입 ▴사회성과보상사업을 구정에 반영하기 위한 시범사업 추진 제안 ▴구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현안사업 추진 및 효율적인 구정 운영을 위한 건전재정 운영 방안 마련을 주문했다.

이에 황인호 구청장은 “의원님께서 주신 구정 발전을 위한 소중한 의견에 대하여 보다 면밀한 검토를 거쳐, 구정을 이끌어 가는 데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고 답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확진자 대전(216번), 이제 말할 수 있다. (1)
  • 코로나19 대전(216번) 확진자 이제는 말할 수 있다 (2)
  • 청정지역 공주시 - 코로나19 비상대응체제 돌입
  • 대전 우리말회, 대화동 청소년가정 연탄 2,100장 전달
  • 영암-순천고속도로 양방향 ‘장흥정남진휴게소’ 운영
  • 공주시, 요양병원서 코로나19 13명 집단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