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지원
상태바
공주시,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지원
  • 뉴스인뉴스
  • 승인 2020.10.27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신청 및 현장접수센터 2주간 운영
공주시 전경 (사진=공주시청)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공주시가 소상공인을 위한 새희망자금 지원에 나섰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지난 26일부터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을 위한 새희망자금 지원을 위한 현장접수에 들어갔다.

시에 따르면, 정부가 추진 중인 새희망자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영업제한이나 집합금지 등 행정명령으로 피해를 입었거나 특별피해업종으로 지정된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온라인 신청은 지난 16일부터 시작된 가운데, 시는 온라인 신청에 어려움이 있는 소상공인을 위해 26일부터 11월 6일까지 현장 접수를 실시한다.

원활한 현장 접수를 위해 26∼30일은 출생연도 끝자리 기준 5부제로 운영하고 다음 달 2일부터 6일까지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현장 접수처는 금강신관공원 자전거대여소 우측 창구 및 시청 맞은편에 위치한 (사)전국이통장연합회 공주시지회 사무실 등 2곳이다.

지원대상은 일반업종과 특별피해업종 모두 2020년 5월 31일 이전에 창업해 신청일 기준 실제 영업 중인 소상공인(휴·폐업자 제외)이어야 한다.

일반 업종은 지난해 매출액 4억 이하인 소상공인 중 올해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에게 100만원, 특별피해업종은 매출액 감소여부와 관계없이 최대 200만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김정태 지역경제과장은 “지원 대상이 되는 소상공인은 오는 11월 6일까지 반드시 신청해 주기 바란다”며 “최대한 많은 소상공인들이 새희망자금을 수령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19 확진자 대전(216번), 이제 말할 수 있다. (1)
  • 코로나19 대전(216번) 확진자 이제는 말할 수 있다 (2)
  • 청정지역 공주시 - 코로나19 비상대응체제 돌입
  • 대전 우리말회, 대화동 청소년가정 연탄 2,100장 전달
  • 공주시, 요양병원서 코로나19 13명 집단 발생
  • 기차 여행객이 뽑은 ‘2020 최고의 여행지’ 장흥군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