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계룡제1산업단지에 970억 원 투자 제2공장 신축 계획
상태바
아워홈, 계룡제1산업단지에 970억 원 투자 제2공장 신축 계획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2.05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026년까지 100여명 일자리 창출 예상
계룡제1산업단지 소재, 아워홈 공장 전경 (사진=계룡시)

[뉴스인뉴스] 계룡시가 계룡제1산업단지에 입주한 아워홈이 제2공장 건축을 계획하면서 100여 명의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5일 시에 따르면 아워홈은 지난 2010년 계룡제1산업단지에 제1공장을 건립한 후 생산시설 확충을 위해 제2공장 투자를 면밀히 검토해 왔다.

계룡시와 아워홈은 제2공장 건립에 대해 지난해부터 지속적인 협의를 해왔으며, 그 결과 제2공장 신축에 대한 상호 공감대를 형성했고 올해 1월 세부적인 투자 계획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워홈 계룡 제1공장에서는 200여 명의 근로자가 두부와 식빵 등을 생산하고 있으며, 제2공장은 현 아워홈 제1공장 건너편 부지 1만 1000여 ㎡에 약 970억 원을 투자해 오는 2026년까지 연면적 7500㎡의 공장을 신축하고 생산설비를 설치하여 베이커리 제품 등을 생산할 계획이다.

시는 제2공장이 완공되면 100여 명의 근로자를 고용하는 등 지역일자리 창출과 세수확대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응우 시장은 “어려운 여건에도 투자를 결정한 아워홈에 감사드리고, 제2공장이 계획대로 추진 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제2공장을 계기로 아워홈이 더 큰 성장과 발전을 거두고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공헌 및 상생에도 앞장서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 세계적 ‘K-푸드’ 열풍을 타고 한국형 급식문화를 해외 곳곳에 전파하고 있는 글로벌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은 지난 40년 동안 국내 푸드서비스 사업을 선도하는 등 지속 발전을 이어오고 있으며, 2021년에는 미국 우정청(USPS) 구내식당 운영을 수주하는 등 해외시장에서도 활발하게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제2대 한상용 회장 취임식 개최
  • 【포토】 논산시 농식품 세계를 향한 해외박람회 개최
  • 계룡시 홍보대사 위촉식...배우 이승수, 세계적인 군엑스포 홍보대사로 최선 다 할 것
  • 조수연 예비후보 국민의힘 서구갑 선거사무소 개소식
  • '동구민들의 염원인' 인동 국민체육센터 준공 계속연기...보편타당성 없다
  • 대전교육청, 2024학년도 대전시 공립 초등(유·특)교사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