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의원·석봉 예비후보“유성-대덕 제 2의 판교로 조성”
상태바
이상민 의원·석봉 예비후보“유성-대덕 제 2의 판교로 조성”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2.07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덕 스타트업 산단 조성 및 K-네옴시티 구축 등 연대
이상민 의원과 이석봉 예비후보 (사진=이상민 당 사무소)
이상민 의원과 이석봉 예비후보 (사진=이상민 당 사무소)

[뉴스인뉴스] 이상민 국회의원(데전 유성을 국민의 힘)과 이석봉 예비후보(대전 대덕구 국민의힘)는 6일 유성과 대덕을 연결, 제2의 판교로 조성하기로 했다.

이석봉 예비후보는 “대덕 특구 R&D 성과물 상당수가 서울과 판교 등 수도권에서 사업화되고, 일자리의 수도권 쏠림 현상이 가속화 되고 있다”며 “지리적으로 맞닿아 있는 유성구와 대덕구를 연결해, 스타트업 산단을 조성한다면 이 지역은 ‘제2의 판교’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상민 의원은 이에 대해 “두바이 칼리파가 처음 계획하고, 시공을 할 때 성공을 장담하던 이는 없었으나 시간이 지난 지금은 최고의 관광자원이 되고, 부호들이 모이는 장소가 되었다”며 “이처럼 미래를 내다본 혜안이 필요한 상황에서 인접한 두 선거구의 연대는 지역의 미래는 물론 국가균형발전 차원에서도 의미가 크다”고 화답했다.

이석봉 예비후보는 현재 신탄진 내에 대단위 유휴공간을 활용해 ▵스타트업 적극 지원 ▵청년 일자리 창출 ▵창업 문화 조성 ▵교육 프로그램 활성화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 예비후보는 또 이를 바탕으로 ▵세계적 R&D 클러스터 구축, ▵스마트 자율주행 도시 조성으로 K-네옴시티를 건설한다는 그랜드 플랜을 갖고 있다.

이상민 의원은 “카이스트에서 배출되는 스타트업들이 2년 기간의 창업원을 졸업하면 지역에서는 갈 곳이 없는 상황”이라며 “인접지역인 대덕구와의 연계를 통해 우수 기업들이 성장 공간을 갖게되면 지역 활성화는 물론 국가 차원의 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인만큼 22대 국회에서 이 지역을 제2의 판교로 만드는 것을 이 후보가 국회 입성하게 되면 함께 적극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제2대 한상용 회장 취임식 개최
  • 【포토】 논산시 농식품 세계를 향한 해외박람회 개최
  • 계룡시 홍보대사 위촉식...배우 이승수, 세계적인 군엑스포 홍보대사로 최선 다 할 것
  • 조수연 예비후보 국민의힘 서구갑 선거사무소 개소식
  • '동구민들의 염원인' 인동 국민체육센터 준공 계속연기...보편타당성 없다
  • 대전교육청, 2024학년도 대전시 공립 초등(유·특)교사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