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청장 민주 예비후보 "중앙당은 중구청장 재선거 전략공천을 중단해야"
상태바
대전 중구청장 민주 예비후보 "중앙당은 중구청장 재선거 전략공천을 중단해야"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2.08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현 최고위원·황운하 시당위원장 사퇴 요구도
중구청정 재선거 예비후보자들이 대전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기념사진을 남기고 있다. (사진=연합)

[뉴스인뉴스]  대전 중구청장 재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더불어민주당 소속 예비후보 6명은 "중앙당은 중구청장 재선거 전략공천을 중단해야 한다"고 8일 밝혔다.

이들은 전날 중앙당이 인재 영입한 김제선 희망제작소 이사가 중구청장 재선거 출마 의사를 밝힌 것과 관련해 "오래전부터 지역에 뿌리박고 당원과 함께 열심히 활동한 후보들이 있다"며 "낙하산식으로 후보를 내리는 것은 공정함을 헌신짝처럼 버린 것으로 생각할 수밖에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현재 판세로는 민주당이 압도적 승리를 장담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당원이나 주민이 동의하지 않는 후보를 내세운다면 이도 저도 아닌 모두 망치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들은 전략공천을 거부하며 3인 이상 참여하는 경선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또 "당 대표에게 지역 민심을 제대로 전달하지 못하고 해결책을 제시하지 못한 책임이 있다"며 박정현 최고위원과 황운하 시당위원장의 사퇴를 요구했다.

중앙당에서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는다면 이번 선거에 참여하지 않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제2대 한상용 회장 취임식 개최
  • 【포토】 논산시 농식품 세계를 향한 해외박람회 개최
  • 계룡시 홍보대사 위촉식...배우 이승수, 세계적인 군엑스포 홍보대사로 최선 다 할 것
  • 조수연 예비후보 국민의힘 서구갑 선거사무소 개소식
  • '동구민들의 염원인' 인동 국민체육센터 준공 계속연기...보편타당성 없다
  • 대전교육청, 2024학년도 대전시 공립 초등(유·특)교사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