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 의견 최우선...대전교통공사, 26일부터 시민모니터 모집
상태바
고객 의견 최우선...대전교통공사, 26일부터 시민모니터 모집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2.24 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간 활동할 모니터단 25명 선정, 개선 아이디어를 통해 고객중심 서비스 제공
대전교통공사 시민모니터단 모집 

[뉴스인뉴스] 대전교통공사(사장 연규양)는 오는 3월 17일까지 ‘제15기 시민모니터'를 모집한다.

도시철도를 이용하고 있는 18세 이상의 이용고객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공사 홈페이지(https://www.djtc.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도시철도 역사 대합실에 게시된 포스터의 QR코드를 스캔하여 신청서를 작성하거나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접수 기간은 2월 26일부터 3월 17일까지 이며, 총 25명을 선정하여 3월 20일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선정자 발표를 할 계획이다. 시민모니터 기간 중 우수한 활동을 한 모니터요원을 분기별로 선정하여 문화상품권을 지급한다.

공사는 모니터링 결과를 최대한 반영해 이용자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전교통공사 이채원 ESG경영팀장은 “고객의 눈높이에 맞춘 서비스 개선과 발굴을 위해 시민모니터를 모집한다.”며 “선정된 모니터단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고객만족도를 높이고 감동을 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양승조 전 충남지사, 6일 내일로미래로당과 선거협업
  • 【단독】 양승조ㆍ유정호 후보 선거 협업...더불어민주연합ㆍ조국혁신당은 의문?
  • 이장우 시장, "교도소 이전·호남선 지하화... 윤 대통령 두 가지 거듭 약속"
  • 【포토】제105주년 두계장터 4·1독립만세운동 기념식...1919년 4·1일 재현 행사
  • '4·10일 총선 선거운동' 내일로미래로 기호20번...어둠 뚫고 열띤 표심
  • 올해 세종 신도시 4천704가구·읍면지역 4천16가구…올 하반기 착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