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지역 원로 예술인 특화전시관 조성 나서
상태바
대전시, 지역 원로 예술인 특화전시관 조성 나서
  • 엔디소프트(주)
  • 승인 2024.05.22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시청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뉴스인뉴스] 대전시는 지역 대표 원로 예술인인 조평휘·임봉재 작가 특화전시관 조성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이날 두 작가와 전시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작품·자료 기증과 관련한 계획을 논의했다.

향후 기증이 결정된 작품·자료는 전시관 운영과 대전 미술사 연구 확장 등에 활용될 계획이다.

지난 1932년 황해도 연안에서 출생한 조 작가는 1976년부터 대전에서 교편을 잡은 뒤 교육자 양성을 위해 헌신했다.

조 작가는 대둔산, 계룡산 등 대전 풍경을 널리 알리는 데 힘썼다는 평가를 받는다.

대전에서 학창 시절을 보낸 임 작가는 대전시립미술관 초대 관장을 맡는 등 지역 미술 정체성 규명과 발전에 공헌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보물 같은 작품을 시민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특화전시관을 예술 랜드마크로 조성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세종지회 첫 출범식 개최...28일 오후 2시 세종전통문화체험관에서
  • 계룡시 일자리종합지원센터 확장 이전 개소식
  • 대덕구의회의원들 8명 모두와 직원 등 13명 수천만원 들여 해외연수 뒤늦은 논란
  • [부고] 이재경(대전시의회 의원)씨 모 친상
  • 515억 기부한 정문술 전 미래산업 회장 별세..."부를 대물림 않겠다"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세종지회 출범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