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글로벌인재 특별장학금으로 모든 학생에 차별없는 지원
상태바
논산시, 글로벌인재 특별장학금으로 모든 학생에 차별없는 지원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1.05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행복특별시를 구현하고 있는 논산시가 모든 학생이 지속적으로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글로벌인재 특별장학금’제도를 마련했다. (사진=논산시청)

【논산=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청소년행복특별시를 구현하고 있는 논산시가 모든 학생이 지속적으로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글로벌인재 특별장학금’제도를 마련했다.

논산시는 지난 해 코로나19 상황으로 ‘글로벌인재 해외연수’가논ㅅ 중단됨에 따라 이를 장학금으로 전환하여 청소년이 희망찬 미래를 향해 나갈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전국 최초로 실시한 ‘글로벌인재 해외연수’는 대도시에 비해 열악한 농촌지역의 교육여건을 극복하고, 미래세대의 주역인 청소년들을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청소년이 넓은 세상을 보고, 큰 꿈을 키울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산 교육의 장’으로 자리매김했다.

시는 지난 2020년 코로나19상황이 계속되고, 전 세계로 확산됨에 따라 청소년들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해야된다는 판단아래 기존에 4월부터 6월까지 계획되었던 글로벌인재 해외연수를 중단키로 결정했다.

이후 관내 중·고등학교 총 학생회장들과 함께 정책토론회를 개최하고, 글로벌인재해외연수의 추진여부, 향후방안 등에 대한 논의를 거쳐 모든 학생이 지속적으로 차별없이 지원받을 수 있도록 사업비를 (재)논산시장학회에 출연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에 따라 지난 해 11월 (재)논산시장학회는 이사회를 개최하고, 국가위기 심각단계 재난발생으로 글로벌인재 해외연수 추진이 불가해 혜택을 받지 못한 관내 중학교 3학년, 고등학교 2학년 재학생, 학교 밖 청소년을 글로벌인재 특별장학생으로 결정했다.

총 2187명의 청소년들이 ‘미래드림 통장’을 통해 1인당 35만원의 장학금을 지급받게 되며, 향후 코로나19상황이 종식되거나 졸업 이후에도 배낭연수 등의 현장학습을 계획할 수 있게 됐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글로벌인재해외연수는 청소년들이 더 큰 꿈과 희망을 품고, 미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라며 “올해 코로나19라는 상황으로 글로벌인재해외연수에 오르지 못한 학생들에게도 똑같이 기회를 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도 누구나 소외받지 않고 차별없이 교육적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정부의 역할”이라며 “계속해서 청소년들이 우수한 인재, 미래형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재)논산시장학회(이사장 황명선)는 1998년 설립 이후 지금까지 1795명에게 15억6676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오는 2021년에도 우수인재 장학생, 유공특기 장학생, 사회봉사활동 우수 장학생, 선행 및 효행 모범 장학생, 학업장려 장학생, 사회적배려 장학생 등을 선발하여 학생들이 성장할 수 있는 교육여건을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시, 코로나19 동거 가족 추가 2명 발생…해당 마을 전수검사
  • 공주시, 학생·부모 일가족 3명 확진자 발생
  • 【속보】 16일 유성구, 진잠도서관 지하 가스 누출 사고
  • 공주시, 연이어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3명 발생
  • 대전시,대전을지대학교병원... 감염병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정
  • 장흥 로하스마을 “도란도란 마을 학교 생겼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