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대전을지대학교병원... 감염병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정
상태바
대전시,대전을지대학교병원... 감염병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정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1.05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 노사 단체 협상 타결, 1월 15일부터 본격 운영
대전을지대학병원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시는 대전을지대학교병원이 단체 협상을 타결(20.12.31일)하고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지정, 오는 15일부터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지역 내 코로나19 감염의 확산세가 지속되는 상황 대응을 위해, 지난해 12월 13일 지역 내 대형병원장과의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했었다.

병상운영 상황을 점검하고 대책을 논의과정에서, 대전을지대학교병원이 환자 치료를 위한 감염병 전담병원 참여 의사를 밝혀 그동안 전담병원 지정과 운영을 위한 절차를 진행해 왔고, 노·사 분규 속에도 시설개선 사업을 완료했다.

이에 따라, 대전을지대학교병원은 오는 15일부터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되어 6실 24병상 규모의 운영하고, 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의료장비와 의료인력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을지대학교병원 노·사분규와 관련하여 대전시장은 지난해 12월 23일 중대본 회의시, 보건복지부·교육부·고용노동부 등 중앙부처가 병원의 정상 운영되도록 노력해 줄 것을 건의했고, 이어 12월 24일 해당 노동조합 임원진과 접견하여 노·사간의 입장차에 대한 조속한 합의를 위해 함께 고민하고, 12월 31일 적극적인 중재 노력 끝에 단체협상 타결이라는 결과를 이끌어 냈다.

허태정 시장은 “수도권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하고 병상 부족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현실에서 이번 대전을지대학교병원의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과 노·사간 협상 타결을 환영한다”며, “하루빨리 병원이 정상 운영 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시, 코로나19 동거 가족 추가 2명 발생…해당 마을 전수검사
  • 공주시, 학생·부모 일가족 3명 확진자 발생
  • 【속보】 16일 유성구, 진잠도서관 지하 가스 누출 사고
  • 공주시, 연이어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3명 발생
  • 대전시,대전을지대학교병원... 감염병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정
  • 장흥 로하스마을 “도란도란 마을 학교 생겼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