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설‧한파긴급 대책회의…‘한파대피소’ 운영
상태바
대설‧한파긴급 대책회의…‘한파대피소’ 운영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1.0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섭 시장 등 공직자 140여명 제설작업 실시
김 시장은 대책회의를 마치고 간부 공무원 등 공직자 140여명과 함께 중동 4거리와 박물관 4거리, 금강교, 신관동 등 주요 도로와 교량 등 결빙구간에 대해 집중적으로 제설작업을 하고 있다(사진=공주시청).<br>
김 시장은 대책회의를 마치고 간부 공무원 등 공직자 140여명과 함께 중동 4거리와 박물관 4거리, 금강교, 신관동 등 주요 도로와 교량 등 결빙구간에 대해 집중적으로 제설작업을 하고 있다(사진=공주시청).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7일 재난종합상황실에서 대설‧한파 관련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비상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김정섭 시장은 각 국‧소장 및 관련 부서 과장 등을 비상 소집해 대책회의를 갖고, 이날 새벽 시간대 대설경보 발효 등에 따른 대응 현황 등 살펴봤다

또한, 주요 취약 시설물과 재난 취약계층에 대한 중점 관리사항을 논의했으며, 특히 사고 예방과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위해 제설‧제빙 작업을 신속히 실시하라고 지시했다.

특히, 취약계층에 대한 한랭 질환 예방을 위해 산간 오지마을의 경로당을 이번 주말까지 ‘한파대피소’로 운영하기로 했다.

김 시장은 대책회의를 마치고 간부 공무원 등 공직자 140여명과 함께 중동 4거리와 박물관 4거리, 금강교, 신관동 등 주요 도로와 교량 등 결빙구간에 대해 집중적으로 제설작업을 벌였다.

이에 앞서 시는 제설차 10대를 투입해 적설‧결빙 취약구간과 주요 도로 등을 대상으로 제설제 390톤을 살포했다.

한편, 시는 지난 5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 시민안전과 등 8개 주요 대응부서와 읍‧면‧동을 중심으로 대설‧한파 대비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했으며, 현재 발효 중인 한파경보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김 시장은 “당분간 강추위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시민 안전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운전이나 보행 시 각별히 주의를 기울이고 ‘내 집 앞 눈 쓸기’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시, 코로나19 동거 가족 추가 2명 발생…해당 마을 전수검사
  • 공주시, 학생·부모 일가족 3명 확진자 발생
  • 【속보】 16일 유성구, 진잠도서관 지하 가스 누출 사고
  • 공주시, 연이어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3명 발생
  • 대전시,대전을지대학교병원... 감염병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정
  • 장흥 로하스마을 “도란도란 마을 학교 생겼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