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공사,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 속도 낸다
상태바
대전도시공사,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사업 속도 낸다
  • 정예원 기자
  • 승인 2024.07.08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 조사절차 완료로 사업 조속 추진 가능해져
문화재 조사 (사진=대전도시공사)

[뉴스인뉴스] 대전도시공사(사장 정국영)는 5일 대덕 평촌지구 도시개발 사업지구 내 문화재 조사 절차가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사업면적 21만 9,299㎡, 총사업비 1,110억 원으로 2019년부터 시작된 해당 사업은 대덕구 신탄진동 224-4번지 일원 25,757㎡의 유물 산포지가 발견돼 2019년 6월 국가유산청 허가를 받아 공사에서 매장된 유산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으며, 조사결과 사업 추진을 멈추거나 사업대상지에서 일부를 제외해야 할 중요 문화재 등이 발굴되지 않았다.

대덕 평촌지구 조감도 (사진=도시공사)

매장유산에 대한 문화재 시・발굴조사와 조사 완료 신고가 이루어짐에 따라 2026년 예정인 준공시기에 맞춰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공사 관계자는 “문화재 조사와 신고 절차가 완료됨에 따라 조속한 사업 추진이 가능해져 당초 계획된 예정 사업기간 내 준공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되며,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515억 기부한 정문술 전 미래산업 회장 별세..."부를 대물림 않겠다"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세종지회, 세종중앙공원 황토길 맨발 걷기 '힘찬 출발'
  • 국방산업도시 미래의 논산...방산기업 KDSㆍKDI 준공식
  • 대량파괴무기 생산공장 반대…시민·환경단체 반발도 지속
  • "'충성' 감사합니다" 박희조 동구청장... 6.25전쟁 74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 대회 참석
  • 국민의힘 내분 파행 거듭...후반기 대전시의회 조원휘 의장 당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