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집중호우 피해 이재민 감염병 예방에 총력
상태바
논산시, 집중호우 피해 이재민 감염병 예방에 총력
  • 정은혜 기자
  • 승인 2024.07.1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시 보건소장 직원들이 긴급 감염병 대책에 나섰다. (사진=논산시)

[뉴스인뉴스] 논산시가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이어진 강한 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안전을 위해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시는 임시주거시설에 생활하고 있는 이재민들을 위한 수인성․식품 및 모기 매개 감염병 예방 대책을 마련했다.

보건소장 등 감염병관리과 직원들은 긴급 감염병 대책회의를 개최하고,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역할 분담과 조치사항, 감염병 예방 물품 준비, 침수지역 방역소독 방법 등을 논의했다.

시는 집중호우 발생지역의 감염병 예방 및 관리 강화를 위해 15개 읍․면․동에 방역소독 강화 조치를 요청했으며, 감염병관리과 직원을 3개조 6개반으로 편성해 총 총 38개소의 이재민 주거시설에 마스크, 손 소독제, 살균․소독티슈, 기피제, 살충제(스프레이) 등 감염병 예방 물품을 긴급 배부했다.

또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교육과 감염병 예방 소독도 완료한 상태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집중호우 발생지역에 감염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빈틈없는 방역대책을 시행하고, 이재민들의 건강상태를 꼼꼼히 모니터링 하겠다”며 “ 계속해서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대응으로 이재민들의 건강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515억 기부한 정문술 전 미래산업 회장 별세..."부를 대물림 않겠다"
  • (사)대한워킹투어협회 세종지회, 세종중앙공원 황토길 맨발 걷기 '힘찬 출발'
  • 국방산업도시 미래의 논산...방산기업 KDSㆍKDI 준공식
  • 대량파괴무기 생산공장 반대…시민·환경단체 반발도 지속
  • "'충성' 감사합니다" 박희조 동구청장... 6.25전쟁 74주년 기념식 및 안보결의 대회 참석
  • 국민의힘 내분 파행 거듭...후반기 대전시의회 조원휘 의장 당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