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50대)여자 불 피우다...신속한 경찰 출동 큰 피해 막아
상태바
대전, (50대)여자 불 피우다...신속한 경찰 출동 큰 피해 막아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2.21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관 2명이 불을 흙으로 덮고 발로 밟고 있다.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건조하고 강한 바람이 부는 날씨에 야산 옆 논에서 불 피우다 적발되어 큰불을 막을 수 있었다.

대전시 유성구 교촌동 주변에서 21일 오후 3시 27분경  (50대) 여자가 불을 피우는 것을 보고, 다행히 운동을 위해 지나가던 지역민에게 발견되어 112에 신고됐다.

10분 후 진잠 파출소에서 경찰 2명이 신속한 출동으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금일 강한 바람이 세차게 불고, 주위에 마른풀이 무성하게 있는데도 (50대)여자가 불을 피우기 시작했다.

경찰관 2명은 환급이 불을 끄고, 주변에 불씨가 있는지 꼼꼼이 확인하고 정리를 마무리했다.

경찰관계자는  “조금만 더 늦게 도착했다면 큰불이 날뻔했다”며, “큰 재해를 막을 수 있어 다행이다”며 완도의 한숨을 쉬면서 신고자에게 감사의 말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공주의료원에 인공관절수술 입원 중... 병실에서 코로나19 확진
  • 대전, (50대)여자 불 피우다...신속한 경찰 출동 큰 피해 막아
  • 세종,코로나19 추가 5명 발생...LH세종 직원 3명
  • 대전교육청, 중증·고령 장애인 40명 채용할 예정
  • 공주, 첫 백신 접종...요양병원 2곳 총 103명
  • 【논평】 현충원 참배 차량 불법... 국민의힘' 탑승 '불가" 통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