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공공와이파이 지속 확대로 지난해 시민통신비 46억원 절감
상태바
대전시, 공공와이파이 지속 확대로 지난해 시민통신비 46억원 절감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3.0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가 노후된 공공 와이파이를 교체하여 인터넷 접근성 향상과 이용 편의성을 크게 개선됐다. (사진=대전시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형 뉴딜정책의 일환으로, 지난해부터 시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에 노후된 공공 와이파이를 교체하는 등 인터넷 접근성 향상과 이용 편의성을 크게 개선했다.

올해는 공공 와이파이를 버스정류장, 공원 등 시민 밀착형 공공장소 634개소에 선별하여 설치해서, 시민들의 이용도를 높였다.

이와 함께, 18년 이전에 설치된 노후 와이파이 456개소를 최신 단말기(WiFi-6)와 기가급 인터넷회선으로 교체되어 많은 시민이 동시 접속에도 인터넷 사용 속도 저하 등의 불편이 없도록 품질이 향상 됐다.

또한, 대전시는 현재 시내버스와 공공장소 총 2,564개소에서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고, 25년까지 3,000개소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연계하여 추가 구축할 예정이다.

한편, 대전시는 민선 7기 약속사업으로 공공 와이파이를 지속 확대하여, 지난해 기준으로 2,200만명이 접속하여 46억원의 통신비 절감 효과가 나타났다.

유득원 기획조정실장은 “앞으로도 다중이용시설 뿐만 아니라 정보 소외계층이 밀집된 복지시설까지 구축을 확대하고 노후화된 와이파이의 품질을 개선하겠다”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자유민주연합 배영규 서울시장 후보 인터뷰 내용
  • 【포토】대전 동구, 오동선 최상의 아름다운 긴 벚꽃터널
  • 【포토】 대청호 오백리 길...슬픈연가 촬영지와 벚꽃 터널
  • 지난 23일 ㅇㅇ식당 관련 총15명...금일 추가 5명 발생
  • 노란 유채꽃이 펼쳐진 노란 물결의 향연
  • 1910년 3, 26일 중국 뤼순 감옥에서 순국... 안중근 의사 111주기 추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