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경찰서 봄 행락철 음주운전 특별단속 실시
상태바
유성경찰서 봄 행락철 음주운전 특별단속 실시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4.08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낮 시간대 행락지 주변 음주운전 특별단속, 경각심 제고
 대전유성경찰서(서장 송인성)는 8일 오후 1~3시까지 대전 유성구 덕명동 소재 수통골 진출입로에서 소속 교통경찰관과 대전청 교통순찰대(싸이카) 등 10명이 모여 봄 행락철 음주운전 특별단속을 펼쳤다. (사진=대전경찰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유성경찰서(서장 송인성)는 8일 오후 1~3시까지 대전 유성구 덕명동 소재 수통골 진출입로에서 소속 교통경찰관과 대전청 교통순찰대(싸이카) 등 10명이 모여 봄 행락철 음주운전 특별단속을 펼쳤다.

이날, 단속에서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운전자는 없었으나, 단속장소를 통행하는 운전자들은 경찰의 낮 시간대 음주단속에 놀라는 반응이다. 단속현장을 본 운전자 김00씨는 “혹시라도 술을 마시면 절대 운전하지 않겠다”며 음주운전에 대한 경각심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된다고 말했다.

수통골 길목에서 음주단속하는 경찰관들 

대전경찰은 지난 지난 5부터 내달 30일까지(8주간) 봄 행락철 교통안전 확보 기간으로 정하고, 시설안전점검 및 홍보·단속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최근 기온상승에 따른 야외활동이 증가한 만큼, 행락지 주변에서 불시에 주간 음주운전 특별단속을 실시하는 등 교통안전활동을 강화해, 음주운전 경각심을 제고하고 교통사고를 예방방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자유민주연합 배영규 서울시장 후보 인터뷰 내용
  • 【포토】대전 동구, 오동선 최상의 아름다운 긴 벚꽃터널
  • 【포토】 대청호 오백리 길...슬픈연가 촬영지와 벚꽃 터널
  • 지난 23일 ㅇㅇ식당 관련 총15명...금일 추가 5명 발생
  • 노란 유채꽃이 펼쳐진 노란 물결의 향연
  • 1910년 3, 26일 중국 뤼순 감옥에서 순국... 안중근 의사 111주기 추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