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고흥군 야산에 산불... 3시간만에 큰불 잡아
상태바
전남 고흥군 야산에 산불... 3시간만에 큰불 잡아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4.23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조한 날씨와 강풍에 산불 크게 번질 수 있어... 불씨 취급 각별히 주의해야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3일 10시 38분경 전남 고흥군 포두면 세동리 산 58 인근에서 산불이 번지고 있다. (사진=산림청)

【고흥=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3일 10시 38분경 전남 고흥군 포두면 세동리 산 58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을 3시간여 만에 진화 완료했다.

산림당국은 산불진화헬기 6대(산림청 2, 지자체 4)와 산불진화인력 111명(산불특수진화대 6, 산불전문진화대 41, 공무원 32, 소방 30, 경찰 2)을 투입하여 3시간 만인 23일 13시 40분에 주불진화를 완료됐다고 밝혔다.

건조한 날씨로 산불현장에 낙엽부산물이 곳곳에 쌓여있고, 초속 5.8m/s의 강풍으로 산불이 인근 야산으로 옮겨 붙으면서 대형산불로 확산될 우려가 있어 11시 20분경 인근 주민들에게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했으며, 다행히 인명과 재산피해는 없었다.

산불을 끄고 있는 진화대
산불을 끄고 있는 진화대

이번 산불로 산림 1.5ha 가량이 소실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입산자에 의한 실화로 보고 현장조사를 통해 정확한 원인과 피해면적을 규명하는 한편, 산불가해자 검거에 나설 계획이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과장은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전국 곳곳에 산불 발생 우려가 매우 높은 만큼 작은 불씨도 관리에 철저를 기해 주시기 바란다.”라며,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산불이라도 산불 가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므로 산림 인근 주민과 등산객은 입산 시 화기를 사용하지 마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논산시, 렌트카 차량 탑정호 추락 대학생 5명 사망
  • 세종시 교동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본격 재개
  • 앙상블 슈에뜨 기획 연주 - 오페라 ‘사랑의 묘약’
  • 대전시의회 윤용대 의원 “서구의회 발전 기여 표창패”받아
  • 공주시, 시간선택제임기제·한시임기제 공무원 31명 모집
  • 무주 덕유산 5월 때아닌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