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산불 1단계’ 발령, 산불특수진화대 밤샘 사투
상태바
산림청 ‘산불 1단계’ 발령, 산불특수진화대 밤샘 사투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4.30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무주 산불... 17시간여 만에 진화완료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9일 14시 41분경 전북 무주군 무풍면 금평리 산 15-1 일원에 산불이 발생하여 17시간여만인 30일 08시00분에 주불진화를 완료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전북=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9일 14시 41분경 전북 무주군 무풍면 금평리 산 15-1 일원에 산불이 발생하여 17시간여만인 30일 08시00분에 주불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산림청에서 산불확산대응인자(풍속, 피해면적, 진화예상시간)를 고려하여, 29일 18시 5분부로 ‘산불 1단계’ 발령하여 관할 산림부서 진화장비와 인력을 총 동원했다.

산불현장은 낙엽층이 두껍고, 절벽, 암석지역으로 지상진화인력이 진화하는데 어려움이 있었고, 새벽 한때 순간돌풍 초속 16m에 달하는 강풍이 불어 대형산불 우려가 높아지면서 현장의 긴장감이 고조되었으나, 험준지에 특화된 산림청 공중진화대와 산불재난특수진화대 등 산불지상인력 중심으로 방화선을 구축하고 산불 확산을 저지하며 진화를 계속했다.

산림청 직원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산림당국은 이틀째인 오늘 일출과 동시에 산불진화헬기 8대와 산불특수진화대 등 산불지상인력 90명을 투입하여 30일 08시 00분경 주불 진화를 완료했다. 다행히, 진화대원들의 밤샘 사투로 산불이 민가로 확산되는 등의 인명피해는 없었다.

고락삼 과장은 “산불이 재발화되지 않도록 뒷불감시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과실로 발생한 산불도 산불가해자는 ‘산림보호법’ 제53조에 따라 처벌받는 중대한 범죄이며, 향후 산불원인조사 및 감식을 통해 가해자 검거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림당국은 30일 오전 05시 56분경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가덕면 계산리 산 32-1일원에 산불이 발생, 산불진화헬기 2대를 긴급 투입하여 2시간여만인 30일 오전 08시 03분경 주불 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논산시, 렌트카 차량 탑정호 추락 대학생 5명 사망
  • 세종시 교동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본격 재개
  • 앙상블 슈에뜨 기획 연주 - 오페라 ‘사랑의 묘약’
  • 대전시의회 윤용대 의원 “서구의회 발전 기여 표창패”받아
  • 공주시, 시간선택제임기제·한시임기제 공무원 31명 모집
  • 무주 덕유산 5월 때아닌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