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예방접종 맞은 75세 어르신들 대상 경로당 출입
상태바
유성구, 예방접종 맞은 75세 어르신들 대상 경로당 출입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6.08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종태 유성구청장이 75세 이상 백신 예방접종을 마치신 어르신들에게 방역 준수 사항을 말하고 있다.
어르신들이 방역수칙에 대한 구청장의 말을 귀 담아 듣고 계신다. (사진=유성구청)

【대전=뉴스인뉴스】 김진영 기자 = 대전 유성구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경로당 운영을 7일부터 들어갔다.

유성구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달 말일까지 2차까지 백신 예방접종을 마친 7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경로당을 출입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7일 구 관계자는 “정부에서도 백신 2차 예방접종을 마친 어르신들에게 조심스럽게 권고하고 있다”며“ 어르신들이 음식섭취는 물론 마스크도 벗고 생활하는 게 아니라 마스크도 꼭 착용하고 여러가지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개방한다“ 말했다.

구는 경로당 운영 재개에 앞서 내외부 소독 작업을 마치고, 경로당 회장과 총무를 감염관리책임자로 지정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도록 당부하며 코로나19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응급상황을 대비해 구청, 동 주민센터, 보건소 등 비상 연락체계도 구축했다.

끝으로 유성구 구죽동 어르신 대상 2차 백신 예방접종은 이번주가 마지막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정섭, “송선‧동현 신도시...신성장 거점 만든다”
  • 부용가교 공사 완료…17일 통행 재개
  • 【논평】국민의힘 대전시당 “치부가 두려운가 허둥대는 대덕구”
  • 카메라타무지카합창단 제4회 정기연주회 로시니 ’작은 장엄미사‘
  • 공주시, 송선·동현 신도시 개발...이주 대책 보상 마련
  • 대권후보 전 총리 상대...코로나19 공직감사청구 민사소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