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쟁민간인 희생자...유해 3개의 발굴팀 착수 조사
상태바
한국전쟁민간인 희생자...유해 3개의 발굴팀 착수 조사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6.08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낭월동 13번지 일원... 올 11월 말까지 추진
대전 동구 낭월동 12-2번지 일원에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를 발굴조사 하고 있다. (사진=동구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 동구가 동구 낭월동 12-2번지 일원에 조성 중인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희생자 위령 시설 ‘산내평화공원’ 관련, 한국전쟁 당시 집단 학살된 민간인 희생자들의 유해 발굴조사에 착수했다.

지난해에 이은 2차 유해발굴 조사는 오는 11월까지 약 6개월간 대전‘곤룡골’, 동구 낭월동 13번지 일원에서 진행된다.

구는 기한 내에 최대한 많은 유해를 발굴하기 위해 총 3개의 발굴팀을 구성, 지표·시굴 조사를 통해 집중 발굴 범위 선정 후 유해 발굴조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발굴된 유해는 봉안식 후 세종 추모의 집에 안치될 예정이다.

황인호 구청장은 “희생사 유가족들이 기다려 온 유해발굴을 작년에 이어 다시 착수하게 되어 기쁘다”며 “산내평화공원이 한국전쟁 전후 민간인 희생자 유족들의 상처와 고통을 치유하고 대국민 화해와 상생의 장으로 조성되기 위해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곤룡골과 동구 낭월동 13번지 일원은 한국전쟁 전후 대전형무소에 수감 중이던 재소자와 국민보도연맹원 수천 명이 집단 학살당한 뒤 암매장된 것으로 전해져 지난 2020년 유해발굴 조사를 통해 총 234구의 유해와 576점의 유품이 발굴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발기인대회 첫 출범 워킹투어
  • '계룡시장 후보 박탈'된 이기원 제주서 숨진 채 발견
  • 계룡시-(주)더오름, 상생발전 협약 체결...복합쇼핑몰 사업비 총 2700억원 투자
  • 국민의힘 계룡시장 예비 후보, “재심에서 이응우 54.09%로 당선 확정됐다"
  • 논산 더불어민주당 청년당원,구본선 논산시장 예비후보 지지선언
  • 이응우 계룡시장 후보 재심 받아들어져... “국민의힘 5인 경선 치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