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정부공모사업 수도권 원천 배제해야 !
상태바
허태정 시장, 정부공모사업 수도권 원천 배제해야 !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17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시의회 본회의 참석,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정부공모사업 개선 입장 밝혀
허태정 대전시장은 16일 “정부가 공모하는 사업에서 수도권을 원천배제하는 개선이 필요하다”고 입장을 밝히고 있다. (사진=대전시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은 16일 “정부가 공모하는 사업에서 수도권을 원천배제하는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대전시의회 본회의에서 K-바이오랩 허브 공모 결과 입장을 설명하면서“어는 도시보다 자신 있게 도전했는데 선정되지 못해 아쉽다”고 말하면서 “대전시의회 의원과 시민들에게 송구스럽다”는 마음을 밝혔다.

또한, 유치과정에서‘K-바이오랩 허브 구축을 위한 건의안’을 채택하며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은 시의원들께도 감사를 표했다.

허태정 시장은 이번 공모사업은 국가 균형발전을 고려하지 않은 단순 성장주의 관점의 선정이라며 아쉬움을 토로했고“대통령께서 신년사에서 한국판 뉴딜의 중점을 지역균형에 두고 혁신의 주체가 지역이 되어야 한다고 천명한 만큼, 정부 공모사업에 수도권을 배제하는 등 공모사업 방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강조했다.

앞으로“국회 입법화 노력을 통해 불균형 해소와 지역민 상실감을 보듬어 줘야 하는 만큼 시의회도 정부에 대한 건의와 입법화 추진 등에 적극적인 협력을 부탁드린다”며, “이번 공모를 준비하면서 대전시 바이오 산업의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한 만큼, 대전형 바이오랩허브를 본격 추진하여 대전의 미래먹거리로 바이오산업을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지사 “행정수도 이전은 결단의 문제”
  • 【속보】 대전, 72명 집단 감염 발생... 태권도장학원 미취학 아동과 가족 등
  • 대전, 엿새간 445명 확진 하루 74명꼴... 4단계 격상 불가피
  • 【인사】 세종시청, 2021년 하반기 정기인사 6급 이하 인사발령
  • 세종시 노인정책, 시민의 눈으로 바라본다
  • 허태정 시장, 3년간 3차례 휴가 반납...코로나19 차단 위해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