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림동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총 사업비 370억 투입
상태바
정림동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총 사업비 370억 투입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1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림동 수해지역에 대한 항구적 대책 마련
장종태 서구청장은 정림동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중간보고회를 하고 있다.   (사진=서구청)
장종태 서구청장은 21일 구청 장태산실에서 '정림동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애 대한 중간보고회를 하고 있다. (사진=서구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정림동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에 총사업비 370억을 투입된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21일 구청 장태산실에서 ‘정림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설계에 대한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는 장종태 구청장을 비롯한 해당사업 관련 부서장들이 참석하였으며, 이번 정비사업의 기본설계(안)에 대한 전반적인 설명과 관련 부서 의견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21일 서구청 장태산실에서 정림동 피해지구

이번 사업은 총사업비 370억 원을 투입하여, 정림동 704번지 및 정림서로 138번길 일원을 대상으로 수해에 대한 항구적 대책 마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구에서는 해당지역의 하수관로 정비, 빗물펌프장 및 하수 저류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며, 2023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현재 기본 및 실시 설계용역을 진행 중이다.

또한, 해당 지역 주민들의 의견 수렴을 위해 8월 중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동시에 행정안전부 사전 설계검토회의 절차를 진행하는 등 속도감 있는 사업추진으로 주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장종태 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를 예방하여 고통 받는 주민들이 없도록 신속히 사업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지사 “행정수도 이전은 결단의 문제”
  • 【속보】 대전, 72명 집단 감염 발생... 태권도장학원 미취학 아동과 가족 등
  • 대전, 엿새간 445명 확진 하루 74명꼴... 4단계 격상 불가피
  • 【인사】 세종시청, 2021년 하반기 정기인사 6급 이하 인사발령
  • 세종시 노인정책, 시민의 눈으로 바라본다
  • 허태정 시장, 3년간 3차례 휴가 반납...코로나19 차단 위해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