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아동친화도시 조성 위해 유니세프와 손 잡았다!
상태바
공주시, 아동친화도시 조성 위해 유니세프와 손 잡았다!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2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가 꿈꾸는 세상, 행복한 도시 공주시
22일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협약식을 생략하고 서면으로 진행된 이번 협약은 공주시의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획득을 위한 상호협력을 목적으로 한다.

아동친화도시는 만18세 미만의 모든 아동이 살기 좋은 도시로, 유엔아동권리 협약의 기본 정신이 잘 실현되는 도시를 뜻하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인증 받을 수 있다.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위해서는 ▲아동권리 전담조직 ▲아동친화적인 법체계 ▲아동의 참여체계 ▲아동권리 교육 및 홍보 등 10가지 구성요소를 갖춰야 한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협력체계를 구축해 아동친화도시 대외홍보와 함께 아동의 권리 실현 및 증진을 위한 통합적 아동정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김정섭 시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로 인증되면 여성친화도시, 고령친화도시 등과 함께 좋은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을 것”이라며 “모든 아동의 권리가 존중되는 공주형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지사 “행정수도 이전은 결단의 문제”
  • 【속보】 대전, 72명 집단 감염 발생... 태권도장학원 미취학 아동과 가족 등
  • 대전, 엿새간 445명 확진 하루 74명꼴... 4단계 격상 불가피
  • 【인사】 세종시청, 2021년 하반기 정기인사 6급 이하 인사발령
  • 세종시 노인정책, 시민의 눈으로 바라본다
  • 허태정 시장, 3년간 3차례 휴가 반납...코로나19 차단 위해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