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 임시선별검사소, 23일부터 21시까지 연장 운영
상태바
엑스포 임시선별검사소, 23일부터 21시까지 연장 운영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2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사소에 이어... 엑스포 임시선별검사소도 저녁 9시까지 검사 가능
대전시청 전경 (사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시는 오는 23일부터 코로나19 안정 시까지 엑스포과학공원 임시선별검사소(유성소방서 뒤편) 운영시간을 21시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4차 대유행 조짐을 보이고 있는 코로나 확산세와 하절기 폭염 등으로 인한 온열질환 발생 예방 및 시민들의 진단검사 편의를 위해 실시하게 됐다.

평일에는 오전 9시 30분부터 21시까지, 주말 및 공휴일은 12시부터 21시까지 운영한다. 대전시는 대기시간을 고려하여 종료시간(21시) 30분전까지 방문해 줄 것을 권했다.

또 접수대기 시 폭염을 피할 수 있도록 그늘막을 설치하고 검체채취 부스에는 근무자들을 위한 냉풍기 등을 설치했다.

한편, 실외에서 대기하는 상황을 고려하여 무더위 시간대(14시~16시)에는 임시선별검사소 방문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침, 인후통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거나 기존 확진자와의 접촉 등 역학적 연관성이 있는 경우에는 신속한 진행을 위해 관할 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하여 검사받을 것을 권한다고 밝혔다.

현재 대전시는 한밭운동장·서구관저보건지소·엑스포과학공원 에 3개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다. 구체적인 위치는 대전시 코로나19 현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밭운동장 임시선별검사소는 지난 7월 8일부터 21시까지 운영하고 있다.

대전시 이동한 보건복지국장은“시민 여러분께서는 휴가철을 앞두고 방역수칙 준수와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된다면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적극 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재명 지사 “행정수도 이전은 결단의 문제”
  • 【속보】 대전, 72명 집단 감염 발생... 태권도장학원 미취학 아동과 가족 등
  • 대전, 엿새간 445명 확진 하루 74명꼴... 4단계 격상 불가피
  • 【인사】 세종시청, 2021년 하반기 정기인사 6급 이하 인사발령
  • 세종시 노인정책, 시민의 눈으로 바라본다
  • 허태정 시장, 3년간 3차례 휴가 반납...코로나19 차단 위해 구슬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