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무령왕릉 발굴 50주년 기념 우표 발행
상태바
공주, 무령왕릉 발굴 50주년 기념 우표 발행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7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굴 50주년의 의미와 가치 기념하는 기념우표 발행 및 판매
무령왕릉 발굴 50주년, 갱위강국 선포 1,500주년 기념우표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공주시 유네스코 세계유산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기념 우표 700세트 발행된다.

 공주시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의 발굴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기념 우표 700세트를 발행했다고 27일 밝혔다.

발행된 우표 세트는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12건의 국보(무령왕 금제 관식, 무령왕릉 석수 등)와 무령왕릉 외부 모습 그리고 ‘무령왕의 해’를 기념하기 위해 제작된 앰블럼으로 구성됐다.

이번 기념우표는 모두 700세트로, 공주석장리박물관 내 체험관에서 5,30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개인당 최대 20세트까지 구매할 수 있다.

김정섭 시장은 “무령왕릉 발굴 50주년 기념 우표를 발행하여 시민들과 함께 그 의미를 공유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무령왕 동상 건립, 세계유산 축전 등 무령왕 추진기념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백제 제25대 왕인 무령왕과 왕비가 묻힌 무령왕릉은 1971년 7월 8일 배수로 공사 중 우연한 기회에 발견됐다.

온전한 모습으로 발굴된 무령왕릉에서는 108종 4,687점의 유물이 출토됐으며, 이 가운데 12건 17점이 국보로 지정됐다.

출토된 유물 중 지석은 무덤의 주인이 무령왕이라는 정보 외에 왕비의 장례와 합장한 연도 등 다양한 정보를 담고 있어 백제사 연구에 중요한 단서를 제공했다.

무령왕릉의 이러한 가치는 세계에서도 인정받아 지난 2015년 송산리고분군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는 쾌거를 안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공주서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숨진 20대 여대생...24일 만에 부검 결과 극단적 선택
  • 논산시, 9월 12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
  • ‘이케아 계룡점’ 건축허가 완료…중부권 최고의 쇼핑몰 기대
  • 논산시, 성동산업단지 근로자 32명 집단 감염
  • 대전신세계 백화점 카페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대전 하루 38명
  • 계룡시, ‘미혼남녀 결혼 지원금’ 신청하세요··· 5백만 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