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찰청, 여성안심귀갓길 안내표지판 개선 추진
상태바
대전경찰청, 여성안심귀갓길 안내표지판 개선 추진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8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갓길 안내표지판 통일로 시민안전 체감도 향상 추진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경찰청(송정애 청장)은 대전지역 여성안심귀갓길 61개소의 안내표지판 표기 방식(단순안내·주소 등)이 상이하여 위험에 처했을 때 자신의 위치를 전달하는데어려움이 있다고 판단, 도로명주소 또는 위치값으로 통일하는 개선사업을 추진했다.

각 경찰서에서 관리하는 여성안심귀갓길 기존 안내표지판은 고유번호(114개),도로명주소(44개),단순안내(78개)로 안내표기 방식이 달랐다.

또한, 위급 상황 시 112신고 등을 할 때 자신의 위치를 전달하는데어려움이 있다고 판단, 여성불안 환경을 개선하고 시민안전 체감도를 높이기 위해 개선사업을 추진한 것이다.

이를 위해 지난4.12~7.23(3개월간), 경찰청 범죄예방 환경개선사업비 중 1,318만원을 투입 250개의 안내표지판을 도로명주소와 위치값으로 통일하여 위급상황에 처한 여성들이 자신의 위치를 신속하게 전달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경찰청은 앞으로도 여성안심귀갓길에 대한 지속적인 환경 개선과 범죄예방활동을 통해 여성들이 안심하게 다닐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공주서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숨진 20대 여대생...24일 만에 부검 결과 극단적 선택
  • 논산시, 9월 12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
  • ‘이케아 계룡점’ 건축허가 완료…중부권 최고의 쇼핑몰 기대
  • 논산시, 성동산업단지 근로자 32명 집단 감염
  • 대전신세계 백화점 카페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대전 하루 38명
  • 계룡시, ‘미혼남녀 결혼 지원금’ 신청하세요··· 5백만 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