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동호 교육감, 학원 및 태권도장 등 학생대상 시설 합동 점검
상태바
설동호 교육감, 학원 및 태권도장 등 학생대상 시설 합동 점검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7.28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 구청장, 경찰서장 등과 손잡아
설동호 대전교육감이  허태정 대전시장과 박정현 대덕구청장이 학원과 실내 체육시설에 대한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대전교육청)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 2학기 학교 전면등교를 위한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대전시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라 28일 시장, 구청장, 경찰서장 등과 함께 학생 출입 시설인 학원과 실내 체육시설에 대한 현장 방역 점검에 나섰다.

이번 점검은 대전교육청이 연인원 610명을 투입해 26일부터 8월 6일까지 대전 관내 학교교과교습학원·교습소 2,670개원에 대한 전수 점검을 진행했다.

대전시가 28일부터 8월 8일까지 실내체육시설 및 학원‧교습소 종사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고시한데 이어, 현장의 방역 분위기를 확산하고 계도하고자 하는 것으로, 운영시간 제한, 좌석 띄우기, 음식물 섭취 금지 등 학원을 포함한 점검 대상기관의 4단계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구했다.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 “26일부터 학원 종사자의 백신접종이 진행되고 있고, 코로나19 진단검사가 의무화되면서 학생들이 출입하는 시설에 대한 확실한 방역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생들이 출입하는 시설 운영자들께서도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주실 것을 강력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공주서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숨진 20대 여대생...24일 만에 부검 결과 극단적 선택
  • 논산시, 9월 12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
  • ‘이케아 계룡점’ 건축허가 완료…중부권 최고의 쇼핑몰 기대
  • 논산시, 성동산업단지 근로자 32명 집단 감염
  • 대전신세계 백화점 카페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대전 하루 38명
  • 계룡시, ‘미혼남녀 결혼 지원금’ 신청하세요··· 5백만 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