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신세계 백화점 카페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대전 하루 38명
상태바
대전신세계 백화점 카페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대전 하루 38명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09.0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에서 신세계백화점 직원 1명을 포함하여 신종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8명이 발생했다.

5일 대전신세계 백화점에 따르면 5층 카페에 근무한 직원 1명이 전날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지난 27일 문을 연 대전신세계 아트앤사이언스 백화점은 9일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신세계백화점레 따르면 “카페 전원과 연계된 직원 등에 대한 검사를 받고 기다리는 중이다”며 “검사가 나올 때까지 5층 카페는 휴점 중”이라고 밝혔다.

그리고 카페와 연계된 직원들도 전원 교체됐다고 말했다.

대전 신세계백화점은 정상영업을 하고 있고, 5층 카페만 임시 휴점 중이다.

백화점 관계자는“선체 적으로 시설물 전체를 정밀 방역을 다 마쳤다”고 말하면서“ 5층 확진자가 나온 카페와 연계된 직원들은 사전조치를 했고, 혹시라도 싶어서 일력도 전체 교체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속보 】공주서 화이자 백신 접종 후 숨진 20대 여대생...24일 만에 부검 결과 극단적 선택
  • 논산시, 9월 12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
  • ‘이케아 계룡점’ 건축허가 완료…중부권 최고의 쇼핑몰 기대
  • 논산시, 성동산업단지 근로자 32명 집단 감염
  • 대전신세계 백화점 카페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대전 하루 38명
  • 계룡시, ‘미혼남녀 결혼 지원금’ 신청하세요··· 5백만 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