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명곡 김희수 박사 기념홀’ 개관
상태바
건양대병원 ‘명곡 김희수 박사 기념홀’ 개관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10.04 11:0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과 의료발전에 헌신해온 뜻 받들 것
 ‘명곡(明谷)’은 김희수 박사 기년홀 제막식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건양교육재단 설립자이자 건양대 명예총장인 김희수 박사를 기억하는 공간이 건양대병원 신관에 문을 열었다.

건양대병원은 30일 오후 5시 신관 10층에서 ‘명곡 김희수 박사 기념홀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건양교육재단 김희수 설립자, 최원준 건양대 의료원장, 김용하 건양대병원 행정원장, 배장호 건양의대 학장을 비롯해 50여 명의 임직원이 참석했다.

기념홀 로비에는 김희수 박사가 1962년 서울 영등포에 김안과병원을 개원한 뒤 고향 인재를 키우겠다는 신념으로 건양중·고등학교에 이어 건양대, 건양대병원, 건양사이버대를 설립하는 등 교육 및 의료사업에 헌신해온 공적이 게시됐다.

김희수 건양교육재단 설립자 겸 건양대 명예총장과 최원준 의료원장, 김용하 행정원장, 배장호 의대 학장을 비롯한 의료원 관계자들이 기념홀 개관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기념홀 내부는 1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복합 학술세미나실로, 전체를 3개의 공간으로 분할해 활용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세미나실별 첨단 전자칠판이 설치되었고, 음향 및 조명도 구분하여 활용이 가능해 각종 회의, 세미나, 컨퍼런스 등 다목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김희수 설립자는 개관식에서 “건양가족 전체 구성원들 덕분에 그동안 눈부신 성장을 이뤄냈지만 아직도 갈 길이 멀다”라며, “이 기념홀이 앞으로 대한민국 의학발전을 위한 학술토론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원준 의료원장은 “건양대의료원 전 구성원의 존경의 마음을 담아 기념홀을 마련했다”라며, “한결같이 우리나라 교육과 의료발전을 위해 헌신해온 김희수 설립자의 숭고한 뜻을 잇고 받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념홀에 새겨진 ‘명곡 김희수 박사 기념홀’ 현판 글씨는 여태명 서화가가 직접 쓴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송유경 2021-10-04 22:58:38
멋지십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유성복합터미널 대전판 화천대유 의혹‘...대전시 법적대응
  • 구본선 논산시의회 의장, 이재명 후보 지지해준 시민들 성원에 감사 표현
  • 【포토】백제문화제 대표작 ‘웅진판타지아’, 역시 명불허전!
  • 장종태 서구청장, 소상공인 위해 ‘수밋들 상생협력상가’ 착공
  • 건양대병원 ‘명곡 김희수 박사 기념홀’ 개관
  • 논산시, 아시아태평양 최고 글로벌 평생학습도시로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