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소상공인 살리기에 60억 원 긴급수혈
상태바
대전 동구, 소상공인 살리기에 60억 원 긴급수혈
  • 뉴스인뉴스
  • 승인 2021.11.18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 50만 원, 노점상 30만 원 소상공인특별지원금 지급
월 22일부터 12월 17일까지 4주간 지원 접수
동구청 전경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 동구가 총 60억 원을 투입해 소상공인 살리기에 나선다.

이번 특별지원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생존권에 위협을 받고 있는 소상공인의 일상 회복을 위한 것으로 지원 대상은 동구 지역에서 영업 중인 소상공인 약 1만 5천 7백개소와 노점상 227개소이다.

소상공인은 50만 원, 노점상은 30만 원을 지원받게 되며 소상공인의 경우 올해 10월 31일까지 동구에 사업자 등록을 하고 신청일 현재 영업중인 사업자가 지원받을 수 있다.

노점상의 경우 2021년 부과된 정기분 도로점용료와 변상금을 납부 완료한 사업자가 지원 대상이다.

다만, 방역수칙 위반업체, 담배도매업, 병·의원, 성인용품판매점 등 소상공인 정책자금 제외 업종은 지원금을 받지 못한다.

신청기간은 이달 22일부터 다음 달 17일까지 4주간이며 1인이 여러 사업체를 운영하는 경우 1개 사업체만 지급된다.

신청은 사업자 등록 번호 끝자리를 기준으로 5부제(월 1,6 화 2,7 수 3,8 목 4,9 금 5,0)로 운영되며 온라인은 동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오프라인은 구청 또는 가까운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은 신청접수 후 서류심사가 완료되면 2주 이내 계좌로 입금된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이번 특별지원금 지급을 통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생활안정과 경제활력 회복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동구 경제의 큰 축인 소상공인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KCC건설 ‘대전 씨엘리오 스위첸’ 18일 견본주택 개관
  • 이승찬 계룡건설 대표, 대를 이은 충남대학 ‘CNU Honor Scholarship’ 장학금 3억원 기부
  • 공주시 쌍신축구장 ‘부설주차장’ 조성…공주시장기 축구대회 열려
  • 장흥산업(주) 오준호 김민숙 대표 부부, 2억 고액 기부
  • 허 시장, 모로코 주요도시 방문... 2022 대전 UCLG총회 홍보
  • 김정섭 공주시장, 동현지구 스마트 창조도시 조성사업 본격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