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새로운 힘찬 도약의 2022년 업무 돌입
상태바
계룡시, 새로운 힘찬 도약의 2022년 업무 돌입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1.0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홍묵 시장, 충렬탑 참배하며 코로나19 극복 및 새해 각오 다져
계룡시청 전경

[계룡=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계룡시가 임인년 새해를 맞아 작년과 마찬가지로 별도의 시무식 없이 차분하게 2022년 업무를 본격 돌입했다.

최홍묵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직원이 한자리에 모이는 시무식을 생략하고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충남도지사, 시장·군수 신년 영상인사를 통해 새해인사와 덕담을 나누며 새해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서는 충령탑을 참배하며 새해 각오를 다졌다.

2022년 계룡시는 수많은 도전 및 기회와 직면하는 한 해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우선 시는 오는 10월 시 개청 이래 최대 행사인 ‘2022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국제행사를 앞두고 있으며, 세계적 가구 기업인 이케아 입점이 가시화 되는 등 100년 미래가치를 높이면서 인구 7만 자족도시 건설을 위한 힘찬 도약의 해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시는 ▴2022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성공 개최로 국방도시 정체성 확립 ▴성공적 일상회복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소통하고 신뢰받는 시민행복도시 구현 ▴모두가 행복하고 따뜻한 복지 실현 ▴쾌적한 환경, 편리하고 안전한 도시 조성 ▴체계적 도시개발로 작지만 강한 자족도시 건설 등 6가지 과제를 2022년 중점추진 과제로 설정하고 목표달성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최홍묵 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간을 보낸 2021년이 지나가고 어느덧 밝고 따뜻한 희망의 새해가 밝았다”며, “새해에는 코로나19 극복은 물론 시민안전과 행복을 최우선 가치에 두면서, 6가지의 2022년 중점과제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모두가 행복한 7만 자족도시 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구 유일의 시내버스 미운행 지역... 21일부터 52번 버스 운행
  • 충남대에 전 재산 ‘빛과 소금의 역할’ 함정옥, 이현주 선생 별세
  • 논산시의회, 공무원 16명 임용장 수여 받았다
  • 권중순 대전시의회 의장, 국립대전현충원 참배로 새해 결의 다져
  • 논산여중 소확행 크리스마스 '핫팩'
  • 근조조화 보다는 친절한 대화가 먼저 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