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출범 10년 행정수도 1,000년으로 기틀 만든다
상태바
세종 출범 10년 행정수도 1,000년으로 기틀 만든다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1.0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새해 시무식…세대별 인터뷰 영상 상영·신년사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세종시가 새해를 맞아 3일 시청 여민실에서 이춘희 시장을 비롯한 직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시무식을 개최했다.

임인년 새해는 세종시 출범 10주년을 맞는 해이자 시정 3기를 마무리하고 시정 4기를 새롭게 시작하는 해로, 행정수도 세종 완성의 기틀을 닦는 점에서 의미가 각별한 해다.

이날 시무식에서 직원들은 1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세종시민들이 2021년을 보낸 소회와 2022년 계획을 담은 세대별 인터뷰 영상을 함께 시청하며 새해 각오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이춘희 시장은 신년사에서 “2022년은 세종시 출범 10주년, 시정4기가 시작하는 해”라며 “그동안의 성과를 바탕으로 세종10년이 행정수도 1,000년으로 이어지는 기틀을 닦는 해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이춘희 시장은 이날 시무식에 앞서 조치원읍 충령탑을 참배하는 것으로 임인년 새해 첫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동구 유일의 시내버스 미운행 지역... 21일부터 52번 버스 운행
  • 충남대에 전 재산 ‘빛과 소금의 역할’ 함정옥, 이현주 선생 별세
  • 논산시의회, 공무원 16명 임용장 수여 받았다
  • 권중순 대전시의회 의장, 국립대전현충원 참배로 새해 결의 다져
  • 논산여중 소확행 크리스마스 '핫팩'
  • 근조조화 보다는 친절한 대화가 먼저 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