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노‧사‧민‧정 ‘상생형 지역일자리’ 만든다!
상태바
공주시, 노‧사‧민‧정 ‘상생형 지역일자리’ 만든다!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1.2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차부품 유통서비스복합단지 조성 등 상생형 일자리 창출 모색
김정섭 공주시장은 21일 시청 집현실에서 상생형 지역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사‧민‧정 각 주체들 간의 소통과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기 위해 논의 하고 있다.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김정섭 공주시장은 상생형 지역일자리 사업 추진을 위해 노‧사‧민‧정이 함께 머리를 맞대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21일 시청 집현실에서 상생형 지역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사‧민‧정 각 주체들 간의 소통과 협업을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김정섭 시장과 이종운 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공주시 노동단체협의회, 자동차부품기술사업화협동조합, 충남자동차전문정비사업조합 공주지회, 특성화고‧마이스터고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상생형 지역일자리 정책은 산업통상자원부·기획재정부·고용노동부·중소벤처기업부·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 등 범부처 협력 사업이다.

노‧사‧민‧정 13개 기관‧단체는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일자리위원회’와 ‘노사발전재단’에서 추진하는 ‘상생형 지역일자리 컨설팅 사업’ 공모에 참여해 지역일자리 모델을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상생형 지역일자리 정책’과 2015년부터 본격 시행된 ‘자동차대체부품인증제’를 활용해 ‘미래차부품 유통서비스복합단지’ 조성, 기업 유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노’ 측은 협동조합형 임금모델을 논의하고 ‘사’는 공동브랜드 및 마케팅, 이익재분배 등을, ‘민’은 NON-OEM 부품 홍보, 해외인재 교류를 맡고 ‘정’은 중앙정부 공모사업 참여와 NON-OEM부품 유통단지 설립을 위한 인프라를 적극 지원한다.

김정섭 시장은 “새로운 일자리 창출은 공주의 미래 발전을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부분”이라며 “이번 협약식이 지역 경제를 발전시키는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발기인대회 첫 출범 워킹투어
  • '계룡시장 후보 박탈'된 이기원 제주서 숨진 채 발견
  • 계룡시-(주)더오름, 상생발전 협약 체결...복합쇼핑몰 사업비 총 2700억원 투자
  • 국민의힘 계룡시장 예비 후보, “재심에서 이응우 54.09%로 당선 확정됐다"
  • 논산 더불어민주당 청년당원,구본선 논산시장 예비후보 지지선언
  • 이응우 계룡시장 후보 재심 받아들어져... “국민의힘 5인 경선 치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