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문화재단, 한문연 공동제작 업무협약식 개최
상태바
공주문화재단, 한문연 공동제작 업무협약식 개최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5.13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협력, 공동마케팅 협약
왼쪽부터 인천시티발레단장 박태희, 공주문화재단 대표 문옥배, 충주시문회회관과장 전명숙, 평택시문화재단 차장 전혜담

[공주=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지난 11일 아트센터고마에서 공주문화재단(대표 문옥배), 충주시문화회관(대표 전명숙 문화예술과장), 평택시문화재단(대표 이상균), 인천시티발레단(단장 박태희)이 모여 ‘2022년도 방방곡곡 문화공감 공연콘텐츠 공동제작, 배급 프로그램’ 로맨틱발레 <지젤> 공동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은 ‘2022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문화예술회관 예술단체 공연콘텐츠 공동제작·배급 프로그램’ 으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한다,

이번에 지원에 선정된 지역 문예회관 3곳과 예술단체가 협력하여 지역에서 보기 힘들었던 전막발레공연을 공연하게 되며, 총 1억8천9백만원의 예산이 확보됐다.

한문영 공동제작 프로그램 발레 지젤 협약식
지난 11일 아트센터고마에서 공주문화재단(대표 문옥배), 충주시문화회관(대표 전명숙 문화예술과장), 평택시문화재단(대표 이상균), 인천시티발레단(단장 박태희)이 모여 ‘2022년도 방방곡곡 문화공감 공연콘텐츠 공동제작, 배급 프로그램’ 로맨틱발레 <지젤> 공동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환호의 주먹을 날리고 있다.

이날 협약서의 주요 내용은 첫째, 협약의 목적, 둘째, 기관 및 단체의 역할, 셋째, 상호 홍보 및 마케팅 등을 담고 있다.

프로그램의 제작 배경으로는 순수예술 장르 중에서 대중의 참여도와 지역의 문화수준을 격상시킬 수 있는 장르로 발레를 선정했다. 중극장에서도 올릴 수 있는 전막발레 <지젤>을 공연함으로써 지역의 문화수준을 올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발레공연은 수요 인구는 많지만 높은 비용이 요구되어 공연하지 못하였던 중·소 도시 대상으로 지역 현실에 맞추어 공연을 제작하게 되었다.

대표기관인 공주문화재단(공주문예회관) 문옥배 대표는 “이번 공동제작 프로그램을 계기로 지역 공연장에서 보기 어려웠던 전막발레를 공연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명숙 충주시 문화예술과장은 “좋은 공연을 시민들에게 제공할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개발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연 제작을 맡은 박태희 인천시티발레단 단장은 “공연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실력 있는 해외 무용수를 채용하는 한편, 중극장에 맞는 재안무에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각 공연장은 이번 사업이 단발성으로 끝나지 않고 장기적으로 이어져 각 도시의 문화복지를 넓게 펼치겠다는 의지 또한 밝혔다.

로맨틱발레 <지젤>은 오는 10월 21일~22일 충주시문화회관, 11월 4일~5일 공주문예회관, 11월 24일 평택시남부문예회관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사)대한워킹투어협회 대전지회, 발기인대회 첫 출범 워킹투어
  • '계룡시장 후보 박탈'된 이기원 제주서 숨진 채 발견
  • 계룡시-(주)더오름, 상생발전 협약 체결...복합쇼핑몰 사업비 총 2700억원 투자
  • 국민의힘 계룡시장 예비 후보, “재심에서 이응우 54.09%로 당선 확정됐다"
  • 논산 더불어민주당 청년당원,구본선 논산시장 예비후보 지지선언
  • 이응우 계룡시장 후보 재심 받아들어져... “국민의힘 5인 경선 치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