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민·관 협력으로 복지 사각지대 위기 가구 집중 추진
상태바
유성구, 민·관 협력으로 복지 사각지대 위기 가구 집중 추진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9.14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보물품 제작·배부하여 적극적인 홍보도 진행

[대전=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민간기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과 협력하여 사회적 위험에 노출된 다양한 위기가구를 적극 발굴할 계획이라고 14일 전했다.

구는 매월 25일~30일을 ‘위기가구 집중 발굴 기간’으로 지정하고,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등의 인적 안전망과 연계하여 위기가구 발굴 캠페인을 실시하는 한편, 각 동 행정복지센터의 보건복지팀을 중심으로 현장 방문의 “찾아가는 위기가구 발굴”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복지사각지대 정보 수집을 위해 지역 내 소방서, 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업무 협약을 검토하고, 제작한 홍보물품을 경로당, 대형마트 등의 다중이용시설에 배부하여 위기가구 발굴을 위한 적극적인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코로나19와 더불어 저출산, 고령화 등 사회구조의 변화로 다양한 위기가구가 급증하고 있다.”며, “유성구는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으로 주변의 위기가구를 발굴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제30회 장동면민의 날 행사 성료... 700~800 여명 참석 '화합'
  • 대전교육청, 2년만에 개최되는 ‘어린이 놀이 한마당’
  • 이응우 시장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막바지 현장 점검
  •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남성 의원 성추행 논란...‘민주당’ 수습책에 고심
  • 세종테크노파크 간부의 일탈…부하직원에 인사 공모 프리젠테이션 자료 작성 요구 논란
  •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대표적인 투인 ‘종장판주(縱長板冑)’ 메인 무대 재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