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세종시 6개 대학 공동캠퍼스 2024년 개교
상태바
행복청, 세종시 6개 대학 공동캠퍼스 2024년 개교
  • 뉴스인뉴스
  • 승인 2022.09.14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차 분양형 캠퍼스 입주대학·연구기관 추가 모집 공고
이정희 행복청 도시계획국장은 공동캠퍼스가 도시성장은 물로 교육과 연구 및 산업협력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하고 있다. (사진=행복청)

[세종=뉴스인뉴스] 정은혜 기자 = 행복도시건설청은 14일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세종시 집현동에 조성한 1차 공동캠퍼스에 서울대 등 6개 대학이 승인을 받아 오는 2024년부터 순차적으로 개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차로 조성하는 분양형 공동캠퍼스에 대한 입주 대학 및 기관 모집 공고를 오는 16일부터 낸다고 설명했다.

이날 이정희 행복청 도시계획국장은 이같은 내용의 세종시 공동캠퍼스 조성 계획을 말하고“ 공동캠퍼스가 도시성장은 물론 교육과 연구 및 산업협력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세종시 공동캠퍼스는 정원 확충과 재정 확보 문제로 신규 캠퍼스를 건립하기 어려웠던 대학과 연구기관에 저렴한 임대료와 분양가로 입주해 공동 지원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하는 신개념 캠퍼스다.

‘임대형’은 입주 대학이 독자적으로 사용하는 공간과 도서관‧체육관‧강당‧기숙사 등 공동으로 사용하는 시설로 총 연면적 약 69천㎡로 조성되며, 관리‧운영은 별도로 설립되는 공익법인이 맡을 예정이다.

공동캠퍼스 조감도

임대형 캠퍼스는 오는 2024년부터 순차적으로 입주하는 것을 목표로 LH가 맡아서 지하 1층, 지상 5층의 캠퍼스 8개동을 짓고 기숙사는 사학진흥재단에서 507실 규모로 건립하는 것을 추진 중이다.

현재 서울대학교‧KDI국제정책대학원(행정‧정책대학원), 충남대학교(의대‧대학원), 충북대학교(수의대‧대학원), 한밭대학교(AI/ICT 계열 대학‧대학원)가 있으며, 분양형 캠퍼스에는 공주대학교‧충남대학교(AI/ICT 계열 대학‧대학원)는 분양형을 짓는다.

2차 사업 대상자는 총6개 필지로 약 10만1000천㎡(3만600여평)규모로 조성되며 분양가는 행복도시 조성원가(약90만원/㎡)의 약 41% 수준인 35만원~40만원/㎡(중위값 37만원)선인 것으로 알려졌다.

모집일정은 오는 16일 입주자 모집공고를 시작으로 다음달 14일까지 21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하고 11월 7일부터 12월 3일까지 심사와 평가 후 내년 2월 10일 최종 입주승인을 할 예정이다.

행복청은 분양형이 입주기관에서 직접 토지를 매입해 교사시설을 건립하는 캠퍼스지만 임대형 캠퍼스 내에 있는 도서관·체육관 등 공동시설을 관리비만 내고 이용할 수 있게 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제30회 장동면민의 날 행사 성료... 700~800 여명 참석 '화합'
  • 대전교육청, 2년만에 개최되는 ‘어린이 놀이 한마당’
  • 이응우 시장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 막바지 현장 점검
  • 세종시의회 상병헌 의장, 남성 의원 성추행 논란...‘민주당’ 수습책에 고심
  • 세종테크노파크 간부의 일탈…부하직원에 인사 공모 프리젠테이션 자료 작성 요구 논란
  •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대표적인 투인 ‘종장판주(縱長板冑)’ 메인 무대 재현